세계일보

검색

김 총리 "19일부터 비수도권도 사적모임 4인까지만 허용"

입력 : 2021-07-18 15:19:52 수정 : 2021-07-18 15:19:5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김부겸 국무총리는 18일 " 내일부터 수도권 외 지역에서도 사적모임 허용 4인까지로 동일하게 적용하겠다"고 밝혔다.

 

김 총리는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코로나19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지금은 바이러스 전파속도보다 한발 앞선 방역이 꼭 필요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총리는 이어 "다만 시행기간과 세부 수칙은 오늘 중대본 회의에서 논의해 확정해 발표해드리겠다"고 덧붙였다.

 

또 김 총리는 지난 3일 민주노총 주최 집회에서 3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데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한다"며 "질병청의 진단검사 행정명령에 따라 집회 참석자들이 즉시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지금이라도 적극 협조해달라"고 당부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