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죽은 원숭이 해부한 중국 수의사...바이러스 감염돼 사망했다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7-18 13:26:06 수정 : 2021-07-18 13:26:0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픽사베이

 

18일 중국 관영 매체가 중국에서 숨진 원숭이를 해부한 한 수의사가 바이러스에 감염돼 숨졌다고 보도했다.

 

관영 글로벌타임스는 베이징의 한 연구기관에서 일하던 53세 수의사가 지난 3월 숨진 원숭이 두 마리를 해부한 뒤 메스꺼움과 구토 등의 증상을 보여 병원에서 치료받았지만 지난 5월 27일 숨졌다고 전했다.

 

특히 조사 결과 수의사는 ‘원숭이 B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드러났으며 해당 바이러스는 원숭이로부터 물리거나 긁힐 경우와 감염된 원숭이의 세포나 분비물과의 접촉을 통해 전염되며 사람에게 감염될 경우 70% 정도가 치명적인 피해를 보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신문은 숨진 수의사가 중국에서 확인된 첫 번째 원숭이 B 바이러스 인체 감염 사례라고 전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