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일상의 스포츠카’ 고성능 아반떼 N 출시

입력 : 2021-07-15 06:00:00 수정 : 2021-07-14 20:03:1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80마력에 최고속도 250㎞/h
국산 동급차량 중 최강 성능

‘일상의 스포츠카’로 불리는 현대차의 고성능 세단 ‘아반떼 N’(사진)이 14일 출시됐다. 280마력, 최고속도 250㎞/h로 국산 동급차량 가운데 가장 뛰어난 성능을 자랑한다.

아반떼 N은 2.0T 플랫파워 엔진에 8단 습식 듀얼클러치변속기(DCT)가 적용돼 최대토크 40㎏f·m의 동력 성능을 낸다. N 그린 쉬프트(NGS)를 작동할 경우 순간 터보 부스트압을 높여 최대 290마력까지 출력을 일시 향상시킨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h까지 5.3초가 소요된다.

이 차량은 고성능 기능인 N코너 카빙 디퍼렌셜(e-LSD), 능동 가변 배기 시스템, 런치 컨트롤 등이 기본 적용됐고, DCT 모델은 NGS, N파워 쉬프트(NPS), N 트랙 센스 쉬프트(NTS) 등 다양한 고급 기능이 탑재됐다. 현대차는 ‘현대 N 어플리케이션’을 출시해 주행 중 횡가속도, RPM(분당 회전수), 출력, 랩타임, 서킷별 순위 등의 차량 주행 정보를 스마트폰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아반떼 N의 가격은 수동 모델 3212만원, DCT 모델 3399만원이다.

이날 코나 N(3418만원)과 투싼 N라인(3009만∼3612만원)도 동시에 출시됐다.

현대차는 오는 21일부터 8월3일까지 이 차량들을 서울 성동구 성수동 ‘N 시티 서울’에 전시한다.


조병욱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