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文 대통령, 도쿄올림픽 맞춰 일본 방문 타진”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06-09 18:58:47 수정 : 2021-06-09 22:35: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日 NNN 방송 “韓, 문 대통령 방일·정상회담 타진” 보도
“문·스가 정상회담 어려울 땐 김부겸 총리 파견 검토
靑 “있을 수 있는 원론적 수준 수사”라면서 부인 안해

정부가 문재인 대통령의 일본 방문을 타진하고 있다고 일본 민방 NNN이 복수의 한·일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9일 보도했다.

 

방송에 따르면 한국 정부는 도쿄올림픽에 맞춰 문 대통령의 방일을 타진하고 있다. 한국 측은 문 대통령과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의 한·일 정상회담을 희망하고 있으며 정상회담이 어려울 경우에는 김부겸 총리를 파견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방송은 전했다.

 

방송은 “올림픽 외교의 장이 얼어붙은 일·한 관계 개선으로 이어질지 주목된다”고 전망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이에 대해 “일본 보도는 있을 수 있는 원론적 수준의 수사 정도”라면서 부인하지는 않았다.

 

여권 대선주자 이낙연·정세균 전 총리는 대회조직위가 홈페이지에 경상북도 울릉군 독도를 일본령으로 표시한 문제와 관련해 대회 보이콧을 주장하기도 했다.

 

도쿄=김청중 특파원, 이도형 기자 c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