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거주지 근처 소각장 설치 찬성하십니까?

입력 : 2021-06-09 20:00:00 수정 : 2021-06-09 19:07: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시민 70% “집 근처 소각장 찬성”
쓰레기 처리시설 신규 건립 설문
구청장 20명 중 17명은 “설치 반대”

서울시민 10명 중 7명은 거주지 근처에 쓰레기 소각장이 들어서는 것을 반대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8일 서울시 용역보고서 ‘신규 광역자원회수시설(쓰레기 소각장) 건립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서울시민의 69.6%는 ‘거주지 근처에 소각장을 설치하는 데 찬성하느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답했다. 반대는 25.7%, 모름은 4.7%였다.

앞서 서울시는 여론조사전문기관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4월 말∼5월 초 만 18세 이상 시민 1500명을 대상으로 쓰레기 소각장 설치에 대한 찬반 의견을 물었다.

‘쓰레기 소각장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는 ‘어쩔 수 없이 선택해야 할 시설’이라는 응답이 72.7%로 가장 많았고, 이어 ‘쓰레기처리 문제 해결 좋은 방법’(20.6%), ‘혐오 시설’(5.2%) 등의 순이었다.

‘서울시에 쓰레기 소각장을 더 짓는 것에 대한 의견’에는 찬성 76.1%, 반대 19.7%, 모름 4.3%로 나타났다. 소각장 설치에 반대하는 이유로는 ‘건강상 피해’(52.0%), ‘소각시설 발생 악취’(11.9%), ‘운반 차량으로 인한 환경오염’(11.9%), ‘경제적 손실’(10.1%), 기타(4.2%) 등의 순으로 응답이 많았다.

소각장 설치를 반대하는 주민을 가장 효과적으로 설득할 수 있는 방법으로는 76.5%(중복응답)가 ‘소각장 지하 설치, 지상에 공원·체육시설 등 주민편익시설 설치, 난방료 지원 등 혜택 제공’을 꼽았다.

쓰레기 소각장 설치에 따른 경제적 인센티브(혜택)로는 ‘난방요금 및 아파트 관리비 지원’이 69.5%로 가장 많았고 이어 ‘주민편익시설 설치 및 이용료 감면’(48.2%), ‘주민고용 일자리 창출’(37.7%) 등의 순이었다.

한편 서울시가 자치구청장 25명에게 별도로 찬반 의견을 물은 결과 응답자 20명 가운데 17명은 쓰레기 소각장 설치를 반대했다.

 

송민섭 기자 stso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