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남성 알몸 촬영·유포자 신상공개…29세 김영준

입력 : 2021-06-09 16:55:32 수정 : 2021-06-09 16:55:3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게티이미지뱅크

영상 통화를 하며 촬영한 남성들의 알몸 사진 등을 인터넷에 유포한 피의자는 '29세 김영준'으로 밝혀졌다.

서울경찰청은 이날 경찰 내부위원 3명·외부위원 4명으로 구성된 신상정보 공개 심의위원회를 열고 김씨의 이름과 나이, 얼굴을 공개했다.

김씨는 채팅 애플리케이션 등에 여성 사진을 게시한 후, 이를 통해 연락한 남성들에게 여성으로 가장해 영상통화를 하고 녹화한 '몸캠' 영상을 유포·판매한 혐의를 받는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