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엔씨소프트 K-POP 플랫폼 유니버스, 1000만 찍고 훨훨

입력 : 2021-06-07 18:20:13 수정 : 2021-06-07 18:20: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엔씨소프트의 케이팝(K-POP)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유니버스’가 7일 다운로드 1000만을 돌파했다.

 

유니버스는 지난 1월 28일 글로벌 134개국에서 서비스를 시작했다. 월간 활성 이용자는 약 330만명이다. 해외 이용자 비중이 80%에 달한다. 이용자들은 일 평균 약 30분씩 미디어, 프라이빗 메시지, FNS 등 유니버스의 콘텐츠를 즐기고 있다.

 

현재 유니버스에 참여 중인 아티스트는 6월 8일 합류할 영재와 EPEX(이펙스)를 포함해 총 18팀이다. 유니버스는 아티스트와 함께 영상(예능, 콘서트, 팬미팅), 화보, 라디오 등 다양한 독점 콘텐츠를 제작해 선보이고 있다. 출시일부터 6월 1일까지 471개 시리즈, 2324개 콘텐츠를 공개했다.

 

유니버스는 다양한 콘셉트의 온, 오프라인 행사도 개최하고 있다. 현재까지 온라인 라이브 콘서트 유니-콘(UNI-KON, 1회), 팬 파티(FAN PARTY, 4회), 라이브 콜(LIVE CALL, 2회) 등 행사를 열었다. 앞으로도 아티스트와 팬이 만날 수 있는 행사를 계속해서 진행할 계획이다.

 

엔씨소프트는 1000만 다운로드 돌파를 기념해, 7일 공개한 라디오 등 구독 콘텐츠 중 일부를 무료로 제공한다. 유니버스 참여 아티스트들의 축전 영상도 유니버스 SNS와 모바일 앱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김건호 기자 scoop3126@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