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내 번호 왜 지워”… 20대 남성 흉기로 살해한 30대 여성 검거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06-07 15:00:00 수정 : 2021-06-07 15:35:0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연인 사이로 지낸 20대 남성이 전화를 받지 않고 번호를 지웠다는 이유로 흉기로 살해한 3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전주덕진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A(38·여)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7일 밝혔다.

 

A씨는 전날 낮 12시20분쯤 전주시 덕진구 우아동 한 원룸에서 B(22·남)씨에게 흉기를 휘둘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흉기에 여차 차례 찔린 뒤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으나, 결국 숨을 거뒀다. A씨는 주변인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조사 결과 A씨는 연인으로 지내던 B씨가 전날부터 자신의 전화를 받지 않자 술을 마신 뒤 그를 찾아가 휴대전화에서 자신의 연락처가 삭제된 사실을 알고 순간 격분해 이런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와 B씨 주변인, 유족 등을 상대로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한 뒤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전주=김동욱 기자 kdw7636@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