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70억 빚 때문? 이상민 “속 다 썩어 공황장애 약 4가지 복용 중”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5-09 11:31:19 수정 : 2021-05-09 16:48:1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방송인 이상민(사진)이 70억에 가까운 빚을 갚기 위해 노력한 동안 공황장애를 앓고 있었음을 고백했다.

 

지난 8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이하‘아형’)에서 여에스더가 보건 선생님으로 출연한 가운데, ‘아형’ 멤버들과 1대1 상담 시간을 가졌다. 

 

그 중 이상민은 “14년간 70억의 빚을 갚느라 속이 다 썩었다”고 이야기를 시작했다.

 

그는 “주변 도움으로 일어날 생각을 했으면 방송을 못 했을 거다. 7년째 공황장애 약 4종류를 먹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여에스더는 “정신건강의학과 의사는 아니지만 공황장애에 대해 잘 안다. 마치 검은 비닐로 얼굴을 감싸 목을 매는 느낌”이라고 설명했다.

 

강호동은 수면제를 복용 중인 이상민의 중독 위험성에 관해 물었고 여에스더는 “이상민의 경우 차라리 수면제를 써서라도 자고 일어나는 게 좋다. 못 자면 공황장애 발작이 일어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에 이상민이 “제가 경험해보니 공황장애를 앓고 있다면 약을 먹는 게 좋다”고 말하자, 여에스더는 “의학은 카더라를 믿으면 안 된다. 정확한 의사의 진단과 처방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강소영 온라인 뉴스 기자 writerksy@segye.com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