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어버이날이니까 5 곱하기 8" 쌈디, 부모님께 현금 400만원X명품 시계 선물(나혼산)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5-08 10:30:27 수정 : 2021-05-08 10:30: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래퍼 쌈디가 어버이날을 맞아 부모님께 명품 시계와 현금을 선물로 드려 화제다.

 

7일 방송된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이하 나혼산)’에서는 쌈디가 사랑스러운 조카 채채와 하루를 보내는 가운데, 그의 집에 부모님이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하루 조카와 놀아주느라 진이 다 빠진 쌈디는 어머니, 아버지에게 “자식 키우는 게 힘들다. 쉽지 않다. 키워주셔서 감사하다”고 고백했다.

 

 

이어서 그는 “어버이날 선물”이라며 주머니에서 두툼한 봉투를 꺼내 아버지께 건넸고, 안에 들어있는 현금을 확인한 아버지는 “우와”라고 감탄사를 터뜨렸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쌈디는 “5월8일이니까 5 곱하기 8해서 4장 드렸다”고 밝혔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본 기안84가 40만원이냐며 정확한 액수를 궁금해하자, 쌈디는 “나 언더 때도 40만원은 드렸다. 그냥 400만원 정도”라고 답했다.

 

이를 들은 기안84는 “이런 것 말해도 되나, 위화감 조성하는 건 아니냐”고 걱정을 드러냈고, 쌈디는 “제가 고생하며 벌어서 드린 돈”이라며 당당한 모습을 보였다.

 

또 그는 이날 어머니께 고가의 명품 시계를 선물, “어떤 일을 하든지 가족이 우선이라 생각한다”고 말해 훈훈함을 안겼다.

 

경예은 온라인 뉴스 기자 bona@segye.com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