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강남스타일' 기록 깬 블랙핑크 로제 뮤비

입력 : 2021-04-12 14:54:21 수정 : 2021-04-12 15:01: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로제, 솔로곡으로 기네스 세계기록 2개 등재

블랙핑크 로제가 솔로 데뷔곡 '온 더 그라운드'(On The Ground)로 2개의 기네스 세계기록을 만들어냈다.

영국 기네스 월드 레코드는 지난 9일(현지시간) 이 곡의 뮤직비디오가 '24시간 동안 가장 많이 본 K팝 솔로 가수의 유튜브 영상'으로 공인받았다고 홈페이지를 통해 밝혔다.

기네스는 이 뮤직비디오가 공개 하루 만에 4160만뷰를 돌파해 싸이의 '강남스타일'(3600만뷰) 기록을 약 8년 만에 깼다고 설명했다. 12일 오후 현재 누적 조회수는 1억4200만4002회다. 한달 전인 지난달 12일 최초 공개됐다.

 

로제는 솔로와 그룹으로서 모두 미국 '빌보드 글로벌 200' 차트 정상을 차지한 최초의 가수로도 기록됐다.

이 차트는 세계 200여개 지역에서 수집한 스트리밍과 다운로드(음원 판매) 수치를 기반으로 미국을 비롯한 전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노래 순위를 매긴다. 

로제는 지난해 10월 블랙핑크 정규 1집 타이틀곡 '러브식 걸즈'(Lovesick Girls)로 이 차트 정상을 밟은 데 이어 지난달에는 '온 더 그라운드'로 1위에 올랐다.

기네스 측은 "로제의 놀라운 성취를 축하한다"며 "기록을 깨 가는 솔로 커리어의 시작일지 모른다"고 말했다.

 

한편 블랙핑크의 유튜브 구독자 수도 꾸준히 늘어 6000만명 돌파를 앞두고 있다. 전 세계 여성 아티스트 중 독보적 1위이자 유튜브 내 아티스트 전체 톱인 저스틴 비버의 구독자 수를 빠르게 따라잡고 있다.

 

김예진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