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AZ 접종 90대·화이자 접종 80대 사망… 누적 44명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입력 : 2021-04-10 15:41:45 수정 : 2021-04-10 15:41:4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명 모두 기저질환자… 인과관계는 미확인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 연합뉴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은 10일 0시 기준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으로 의심 신고된 신규 사례가 131건이며, 이 가운데 사망 신고가 2명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누적 사망 신고는 44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사망 신고 중 1명인 90대 여성은 요양시설 입소자로, 지난 7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하고서 15시간 뒤 숨졌고 75세 이상 어르신 접종 대상자인 80대 남성은 같은 날 화이자 백신을 맞은 뒤 이틀 후 사망했다. 이들 모두 기저질환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백신 접종과 사망 간 인과관계가 있는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경련 등 신경계 이상이나 중환자실 입원 등 중증 의심 신고 사례도 2건 추가됐다. 2건 모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자다. 중증 전신 알레르기 반응인 ‘아나필락시스’(아나필락시스 쇼크, 아나필락시스양, 아나필락시스 반응 포함) 신규 의심 사례는 4건 추가됐다. 이 중 1명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3명은 화이자 백신을 맞았다. 나머지 123건은 근육통, 두통, 발열, 오한, 메스꺼움 등 비교적 가벼운 증상이었다.

 

지난 2월26일 국내에서 백신 접종이 시작된 이후 이상반응 의심 신고는 누적 1만1599건이 됐다. 이날 0시 기준 국내 1, 2차 누적 접종자 120만7482명의 0.96% 수준이다. 

 

현재까지 신고된 전체 이상반응 사례를 보면, 누적 사망 신고는 44명이다. 다만 피해조사반이 그간 검토한 신고 사례의 대부분은 백신과의 인과성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강진 기자 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