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현대차 고성능N, 전북현대FC와 마케팅 연계 나서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19-03-02 03:00:00 수정 : 2019-03-01 10:43: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현대자동차의 고성능브랜드 ‘N’이 전북현대모터스FC와 연계 마케팅에 나선다.

1일 현대자동차에 따르면 연계 마케팅은 이날 전북현대모터스FC의 ‘K리그1 2019 홈’ 개막전에서 처음 선보인다. 전북현대모터스FC 선수단 유니폼을 비롯해 전주 월드컵 경기장 곳곳에서 진행된다.
고성능 브랜드 N 관련 브랜딩이 적용된 전주 월드컵 경기장에서 N 스폰서 로고 및 포인트 패턴을 도입한 유니폼을 입은 전북현대모터스FC 소속 선수들. 왼쪽부터 송범근, 이동국, 로페즈, 이용 선수. 현대자동차 제공
이번 시즌 선수단 유니폼에는 고성능 N과 함께 축구단이 가진 역동성과 강인함을 표현하기 위해 전북현대모터스FC의 구단 원색인 형광을 기본 바탕으로 전면에 N 스폰서 로고 및 포인트 패턴이 도입됐다.

전주 월드컵 경기장에는 고성능 브랜드 N의 키 컬러인 ‘퍼포먼스 블루’가 적용하고 △경기장 출입구 및 지붕 대형 통천 광고 △난간 및 배너 광고 △그라운드 LED 광고 등을 활용해 고성능 브랜드 N 관련 이미지를 노출할 예정이다. 또한 2019 시즌 중 선수단 벤치에는 ‘N 전용 스포츠 버켓 시트’를 장착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의 고성능 브랜드 N을 많은 고객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이번 연계 마케팅을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고성능 브랜드 N을 다방면으로 체험해 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자동차의 고성능 브랜드 N은 현대차 글로벌 연구개발의 중심인 남양연구소에서 개발됐다. 세계에서 가장 혹독한 주행 코스로 유명한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킷에서 검증과 단련을 통해 탄생한 고성능 브랜드로 N이라는 이름은 ‘남양’과 ‘뉘르부르크링’의 영문 머리글자(N)를 따서 지었다.

김선영 기자 007@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태리 '순백의 여신'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
  • 수지 '아름다운 미소'
  • 이달의 소녀 츄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