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첫방 ‘7급 공무원’, 시청률 12.7%로 ‘전우치’ 위협...‘通했다’

입력 : 2013-01-24 07:36:04 수정 : 2013-01-24 07:36: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MBC 새 수목드라마 ‘7급 공무원’이 두 자릿수 시청률로 순조로운 출발을 알렸다.

1월 24일 시청률조사회사 AGB닐슨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지난 23일 첫 방송된 ‘7급 공무원’은 12.7%의 전국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보고싶다’ 마지막 방송분이 기록한 11.6%보다 1.1%포인트 상승한 수치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입증했다.

반면 동시간대 방송한 KBS2 ‘전우치’는 지난 방송분보다 0.2%포인트 하락한 수치인 13.6%의 전국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로써 ‘7급 공무원’은 첫 방송부터 수목극 1위를 누리고 있는 ‘전우치’와 팽팽한 경쟁구도를 형성, 향후 수목극 판도의 변화를 예고했다.

이날 ‘7급 공무원’에서는 서원(최강희 분)과 길로(주원 분)의 강렬한 첫 만남과 주변 인물들의 소개와 에피소드가 빠르게 전개됐다.

한편 SBS ‘대풍수’는 9.6%의 전국 시청률을 기록하는 데 그쳤다.

연예뉴스팀 en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