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구글맵, 백악관 지붕 선명해졌다

입력 : 2009-01-28 13:15:20 수정 : 2009-01-28 13:15: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오바마 정부가 구현하려는 투명한 정치의 상징? 종전에는 뿌옇게 보이던 구글맵의 백악관 사진이 훨씬 선명해졌다.

구글맵에서 업그레이드 된 백악관 사진. 지붕이 선명하게 보인다.

IT 전문매체 씨넷은 구글맵의 백악관, 부통령 거처, 미해군 관측소 영상이 업그레이드 됐다고 27일 보도했다. 부시 정부 동안 이 건물들은 외형이 공개 됐지만 지붕은 밋밋한 슬라브 모양이었고 지형도 알아보기 힘들었다.

뚜렷해진 영상은 오마바 정부가 들어서기 이틀전인 18일 업그레이드 된 것으로 확인됐다. 여전히 다른 지역에 비해서 해상도가 떨어지기는 하지만, 지붕의 모양 등 외형을 알아보기엔 충분한 수준이다.

이와 같은 지도 화면 교체에 대해 구글 관계자는 어떠한 정치적 의도도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씨넷은 덧붙였다.

엄형준 기자 ting@segye.com

세계일보 온라인뉴스부 bodo@segye.com, 팀블로그 http://ne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