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11번가 “기업가치 높이겠다”

입력 : 2022-05-05 01:00:00 수정 : 2022-05-04 19:35:5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하형일 사장, 직원들에 비전 제시
직매입 확대 등 통해 성장에 집중

내년 기업공개(IPO)를 추진 중인 SK 계열 이커머스(전자상거래) 11번가가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 경쟁력 강화와 직매입 사업 등을 통해 기업가치를 높이겠다는 구상을 내놨다.

4일 11번가에 따르면 하형일 신임 사장은 전날 서울 중구 서울스퀘어 사옥에서 직원들을 대상으로 한 ‘11번가 2.0 업앤업’ 타운홀 미팅에서 11번가의 성장 비전을 제시했다.

하 사장은 올해 △국내 해외 직구 시장을 겨냥한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의 경쟁력 강화 △빠른 배송과 직매입 사업 확대 △우주패스를 연결고리로 하는 SK텔레콤-아마존-11번가의 시너지 및 충성고객 확보 △오픈마켓 영역 경쟁력을 토대로 한 차별화 서비스 제공 등 네 가지 영역을 중심으로 균형 있는 성장을 이뤄내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11번가만의 차별화된 프리미엄 서비스와 SK페이를 토대로 한 커머스 생태계 확장, 규모 있는 매출액 성장을 동반함으로써 체력과 경쟁력을 모두 확보해 11번가의 가치 증대를 시장으로부터 인정받을 수 있는 2022년을 함께 만들어 가자”고 덧붙였다.


장혜진 기자 janghj@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공승연 '산뜻한 발걸음'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