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케이뱅크, 설 연휴 서비스 중단… 가상화폐 관련 입출금도 안 돼

입력 : 2022-01-05 01:00:00 수정 : 2022-01-04 18:14:1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케이뱅크가 오는 설 연휴 3일간 서비스를 일시 중단한다. 정보기술(IT) 센터의 목동 이전에 따른 조치다.

 

케이뱅크는 설 연휴인 오는 30일부터 내달 1일까지 현재 서울 상암(우리금융IT)에 위치한 정보기술(IT) 센터를 서울 목동(KT IDC)으로 옮긴다고 4일 밝혔다.

케이뱅크는 최근 다양한 신상품 출시,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와의 제휴 등을 통해 가입자가 빠르게 늘면서 IT 인프라 수준을 높이기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케이뱅크의 고객 수는 지난해 말 기준 717만명으로 1년 전보다 498만명 늘었다.

고객들은 이전 기간에 케이뱅크의 금융거래 서비스 대부분을 이용할 수 없다.  중단되는 업무는 △예·적금·대출 상품의 신규, 조회, 연장 △체크카드 국내·해외 결제 △가상자산 제휴사 업비트 입출금 △고객상담 및 고객센터를 통한 업무처리 등이다.

체크카드 분실신고, 예·적금 만기에 따른 자동 해지·재예치 서비스는 중단 없이 정상 운영된다.

케이뱅크는 고객들에 이메일과 애플리케이션(앱) 푸시알림, 카카오톡 메시지, 문자메시지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중단 사실을 사전 공지해 불편을 최소화하겠다고 밝혔다.


엄형준 기자 ti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태리 '순백의 여신'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
  • 수지 '아름다운 미소'
  • 이달의 소녀 츄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