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선문대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선정

입력 : 2021-05-05 03:10:00 수정 : 2021-05-04 22:32: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충남권 유일 정부 공모사업 뽑혀
2026년까지 관련 교육과정 추진

선문대학교가 충남권에선 유일하게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 사업’ 공모에 선정됐다. 선문대는 앞으로 미래자동차 분야 교육을 선도할 예정이다.

선문대는 교육부 주관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 사업’ 공모에서 미래자동차 분야 참여 대학으로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공유대학 체계 구축을 통한 국가 수준의 신기술 분야 핵심인재 양성이 목적인 이 사업은 차세대 반도체, 미래자동차, 바이오헬스를 비롯한 8개 분야에 참여할 대학들을 공모했다. 전날 선문대 등 46개 대학교를 혁신공유대학으로 선정했다.

선문대가 참여하는 미래자동차 분야 컨소시엄에는 국민대를 주관대학으로 계명대, 대림대, 선문대, 아주대, 인하대, 충북대가 함께한다. 컨소시엄은 올해부터 102억원을 지원받고 대학 간 공유가 가능한 형태로 관련 분야의 교육과정을 개발한다. 전공, 소속과 관계없이 희망 학생이 수준별로 자유롭게 수강할 수 있다. 사업기간은 2026년까지다.

선문대는 이번 사업에 스마트자동차공학부를 비롯해 컴퓨터공학부, AI소프트웨어학과 등 9개 학과가 참여한다.

 

아산=김정모 기자 race1212@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