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성령 "손정은 보며 아나운서 환상 깨져…겉으로 보이는 것과 달라"

입력 : 2019-07-11 09:39:01 수정 : 2019-07-11 09:40: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김성령(사진 왼쪽)이 MBC 손정은 아나운서(〃 오른쪽)를 보며 아나운서에 대한 환상이 깨졌다고 밝혔다.

 

지난 10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김성령이 연극 ‘미저리’ 홍보를 위해 출연했다.

 

이날 MC 안영미는 김성령에게 “손정은 때문에 아나운서에 대한 환상이 깨졌다고 하는데, 무슨 일이냐”고 물었다.

 

‘미저리’에서 함께 호흡을 맞추게 된 손 아나운서에 대해 김성령은 “겉으로 보이는 이미지와 달리 손정은이 말도 잘하고 붙임성도 좋고 털털한 편이라서 놀랐다”고 답했다.

 

이어 “무엇보다도 손정은이 연기에 도전한 게 정말 신기하다”며 그의 도전을 칭찬했다.

 

이를 듣던 손 아나운서는 “사실 제가 방송과 실제가 다른 아나운서 1위로 뽑힌 적이 있다”며 수줍게 웃었다.

 

아울러 김성령은 예능에 처음 출연하는 손 아나운서에게 “편하게 하라고 했다. 4명의 MC들이 잘해줄 거니까”라고 조언했다며 예능 선배로서 위엄을 드러냈다.

 

김성령은 ‘라디오스타’뿐 아니라 ‘복면가왕’, ‘정글의 법칙’ 등 의외로 여러 예능에 출연한 바 있다.

 

이와 관련해 그는 “아는 분이 하면 (출연) 거절을 못한다”라며 모든 것이 주변 지인들의 요청 때문임을 알렸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소봄이 온라인 뉴스 기자 sby@segye.com

사진=‘라디오스타‘ 방송화면 갈무리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