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코레일, 추석 열차승차권 예매 첫날 53만석 판매

경부, 경전선 등 예매율 44%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8-08-28 18:07:56      수정 : 2018-08-28 18:07:56
코레일이 28일 진행된 ‘2018년 추석 열차 승차권 예매’ 결과 1일차 공급좌석 121만석 중 53만석이 팔려 예매율 44%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날은 9월 21일부터 26일까지 운행하는 경부·경전·동해·충북선 등의 열차 승차권을 판매했다. 온라인(PC, 모바일)예매는 오전 7시부터 오후 3시까지, 현장(역, 대리점)예매는 오전 9시부터 11시까지 진행했다.

온라인예매는 84만석 중 49만석이 발매돼 58.6%, 현장예매는 37만석 중 4만석이 팔려 10.7%의 예매율을 나타냈다.

특히 올해 처음 시행한 모바일 예매실적이 온라인 판매좌석 중 41.6%(21만석)를 차지하며 높은 관심을 이끌어 낸 것으로 보인다.

추석 당일인 24일을 전후로 하여 귀성객이 몰리는 9월 21일부터 23일까지 사흘동안 하행선 예매율은 64.5%에 달했고, 귀경객이 몰리는 9월 25일과 26일 이틀간 상행선 예매율은 66%였다.

이날 온라인으로 예약한 승차권은 8월 29일 오후 4시부터 결제할 수 있다. 9월 2일 밤 12시(자정)까지 결제하지 않은 승차권은 자동으로 취소되고, 예약대기 신청자에게 우선 제공한다.

예매기간에 판매되고 남은 승차권은 8월 29일(수) 오후 4시부터 평상시처럼 구매할 수 있다.

29일(수)에는 PC와 모바일 홈페이지, 지정된 역과 승차권 판매대리점에서 호남·전라·강릉·장항·중앙선 등의 승차권 예매를 시행한다. 모바일 예매 주의사항은 예매 전용 홈페이지에서 미리 확인하는 것이 좋다.

코레일 관계자는 “명절 승차권 모바일 예매 첫해인 만큼 철저히 준비했고, 순조롭게 진행 중”이라며, “내일 있을 호남·전라·강릉선 등 2일차 예매도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다하겠다”고 말했다.

나기천 기자 na@segye.com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