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뮤직뱅크 1위' 에이핑크, 마음 고생 심했는지 눈물 '펑펑'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8-07-14 16:41:00      수정 : 2018-07-14 16:41:00

성숙한 콘셉트로 다시 전성기를 맞은 그룹 에이핑크가 '뮤직뱅크' 1위를 차지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는 에이핑크 '1도 없어'와 블랙핑크 '뚜두뚜두'가 1위 후보에 올라 뜨거운 경합을 펼쳤다.

이날 에이핑크는 블랙핑크를 방송 및 음반 점수에서 크게 앞서며 1위의 영광을 거머쥐었다. '뮤직뱅크' 1위는 지난 2015년 '리멤버' 이후 3년 만이다.

이들은 "큰 상 주셔서 감사하다. 멤버들이 마음고생 많았는데 팬분들에게도 너무 감사하다"라며 벅찬 감동을 전했다.

에이핑크는 방송 직후 공식 트위터를 통해 "트로피를 받고 사진 찍을 때도 진정되지 않았다"는 글과 함께 무대 뒤에서 찍은 사진 두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꽃다발과 트로피를 꼭 쥔 채 아이처럼 눈물을 쏟아내는 박초롱과 윤보미의 모습이 담겼다.

데뷔 8년 차 아이돌로서 부담감을 안고 활동을 시작한 이들의 무게가 고스란히 전해져 감동을 자아낸다.

뉴스팀 news@segye.com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