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불 끄고 뇌쇄적인 표정으로 돌변한 설리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8-07-09 23:01:14      수정 : 2018-07-10 08:20:14

걸그룹 에프엑스 출신 배우 설리(사진)가 고혹미와 섹시미를 발산하는 일상사진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게재해 누리꾼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설리는 9일 SNS에 다수의 사진과 글을 게재했다.

그는 먼저 “헬로~나가기 전에”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서 설리는 가슴라인이 깊이 파인 청록색 드레스를 입고 환한 미소를 짓고 있으며 하얀 피부와 까맣고 긴 머리칼이 어우러지며 섹시한 매력을 더하고 있다.


이어 “불 끄고”라는 글과 함께 전과는 다른 분위기의 포즈를 취한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에서 설리는 도발적이고 뇌쇄적인 표정을 짓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뉴스팀 Ace3@segye.com
사진=설리 인스타그램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