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올림픽 메달 획득보다 어렵다고 불리는 리우올림픽 양궁 국가대표 3차 선발전이 15~22일 강원도 동해에서 열린다.

동해 공설운동장과 보조경기장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에는 기보배(광주시청), 김우진(청주시청) 등 기존 남녀 국가대표 각각 8명이 모두 참가한다. 여기에 지난해 11월 재야선발전을 통과한 남녀 선수 각 8명이 참가해 이 중 남녀 각 8명이 올해 태극마크를 달게 된다.

여기서 선발되더라도 리우올림픽에 출전하기 위해서는 다음달 1~5일과 15~19일 열리는 1, 2차 평가전에서 남녀 각각 상위 3명 안에 들어야 한다. 한편 이번 대회 기간에는 2016 컴파운드 양궁 국가대표 1차 최종 선발전도 함께 열린다.

최형창 기자 calli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