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미세스캅2' 김범, 김성령에 연쇄살인범 힌트줘 "범인은 여자다"

입력 : 2016-03-14 09:42:20 수정 : 2016-03-14 09:42: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미세스캅2` 방송 캡쳐)
'미세스캅2' 김범이 김성령에게 범인에 대한 힌트를 줘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13일 방송된 SBS '미세스캅2'에서 이로준(김범 분)은 고윤정(김성령 분)을 불러내 연쇄살인사건에 대해 말하는 장면이 방송돼 이목을 끌고 있다.

이로준은 "범인은 신이라고 생각할 거다."며 "고팀장님이 엉뚱한 범인 잡아 일을 망친 거다. 두 번째는 게임에 참석하라고 보낸 초대장이다"고 말해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이어 이로준은 고윤정에게 "편견을 버려라. 범인은 바로 고 팀장님처럼 여자다. 왜 연쇄살인범을 남자라고 단정을 짓느냐. 여자라면 모든 게 설명되지 않나"라고 말했다.

이에 고윤정은 뭔가 느낀 후 경찰서로 달려가 박종호(김민종 분)에게 범인이 여자란 사실을 알렸다.

한편 김범, 김성령, 김민종, 손담비, 임슬옹 등이 출연하는 SBS주말드라마 '미세스캅2'는 매주 토,일 오후 9시55분에 방송된다.




ent2@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
  • 천우희 '매력적인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