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특조위, 선체 단독조사…날씨 나빠 별무소득, 20일 재촬영

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는 19일 오전 전남 진도군 세월호 침몰해역에서 자체적으로 세월호 선체조사에 나섰다.

잠수팀은 이날 촬영을 위해 낚시 어선을 빌려 타고 특조위 관계자와 함께 현지에 도착, 오전 7시 10분쯤 첫 번째 잠수를 실시했으나 조류가 거세 13분여만에 철수했다.

오전 10시 30분 두 번째 잠수시도를 한 특조위 잠수팀은 침몰한 세월호의 선교와 선미 부분에 2개조 4명의 잠수사를 투입해 30여분동안 수중 촬영을 시도했다.

하지만 수중 시야가 10㎝에 불과해 수중 촬영을 원활하게 하지는 못했다.

이에 따라 선체 내부에 15m가량 진입하고, 선저 밑부분의 도색이 벗겨진 자국을 일부분 확인하는데 그쳤다.

잠수팀은 20~21일에는 조류의 세기가 약해질 것으로 예상돼 목표로 하는 조타실 내부와 프로펠러, 선미, 선저 등 촬영이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다.

특조위는 세월호 인양작업을 실시하는 상하이샐비지 측의 협조를 얻어 수중조사를 하는 방안을 검토했으나 추가 비용 문제 등으로 협조를 받지 못하고 별도의 선박을 빌리고 해경의 협조를 받아 수중조사 작업에 착수했다.

특조위는 잠수팀이 촬영한 수중영상을 전문가에게 맡겨 감식해 세월호 침몰원인을 규명하고, 이후 세월호 인양이 완료되면 침몰한 상태와 달라진 점이 있는 지 비교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차순철(45) 잠수팀장은 "세월호 침몰 1주년과 비교하면 녹이 슬고, 조개 등 조개류가 선체에 많이 낀 모습을 보였다"고 밝혔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멋진 얼굴 마스크로 가리지 말아주세요'
  • 일본의 한 청각 장애인이신문에 투고한 짧은 글이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상대의 입 모양을 살펴야무슨 말을 하는지 이해할 수 있는 이 여성은 봄이면 이를 무력화하는마스크의 유행에 속수무책이라고 토로했다.마스크를 쓴 채 지하철을 이용해..
  • '문라이트', 작품상 포함 아카데미 3관왕 '이변'
  • 영화 문라이트가 예상을 깨고 아카데미 3관왕에 올랐다.문라이트는 26일(현지시간) 미국 LA 돌비극장에서 제89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했다. 이밖에도 마허샬라 알리가 남우조연상, 배리 젠킨스 감독이 각색상을 받으면서 3관왕..
  • 케이시 애플렉·엠마 스톤, 오스카 남녀주연상
  • 배우 케이시 애플렉(왼쪽)과 엠마 스톤이 아카데미 시상식 남녀주연상을 거머쥐었다.26일(현지시간) 미국 LA 돌비극장에서 제89회 아카데미 시상식이 열렸다.이날 케이시 애플렉은 영화 맨체스터 바이 더 씨로 남우 주연상을 받았다. 케이시 애플렉은..
  • LA다저스, 류현진 3월 2일 SF전 선발 가능성 시사
  •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3월 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콧데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전에 선발로 나설 전망이다. 27일 현지 지역지인 오렌지카운티레지스터는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로 데이브 로버츠 LA다..
  • '은메달' 男 아이스하키, AG 역대 최고 성적
  • 한국 남자 아이스하키가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에서 역대 최고 성적인 은메달을 따냈다.백지선(50미국명 짐 팩)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6일 일본 삿포로 쓰키사무 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최종전(3차전)에서 3골 2어시스트로 해트트릭을 달성한 신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