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왕설래] 美 유력지 의견광고

관련이슈 : 설왕설래
박근혜 대통령이 미국 워싱턴에 도착한 지 이튿날인 15일(현지시간). 유력 경제지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박 대통령 얼굴이 담긴 전면광고가 실렸다. 박 대통령 방미를 환영하는 광고 아닐까. 착각이다. 광고의 절반을 차지한 동양계 할머니 4명의 얼굴사진 표정이 심상치 않다. ‘박 대통령이 성폭행 피해자들에게 사과할 때다’는 제목 아래에 ‘한국군이 저지른 성폭력의 베트남 피해자들이 용기를 내 사과를 요구한다’는 설명이 적혀 있다. 누가 낸 광고일까. ‘베트남의 목소리’(Voices of Vietnam)라는 단체다. 미국에서 거의 활동이 없었던 ‘듣보잡’ 단체다. 광고 게재 시기도 뜬금없다.

해당 단체는 자체 사이트까지 개설해 놓았다. 사이트에는 ‘베트남전 때 한국군에 의해 구조적인 강간과 성폭행을 당한 수천명의 베트남 피해 여성들한테서 증언을 확보하고 진술을 기록하는 단체’라고 소개돼 있다. 1969년 미 육군 감찰관 보고서, 박 대통령과 반기문 유엔총장에게 보내는 탄원서 등 자료 4건도 올려놓았다. 급조한 느낌이 든다. 탄원서가 만들어진 날짜가 각각 15일, 14일이다. 첫 글은 지난 13일에야 올려졌다.

만만치 않았을 광고비를 누가 냈을까. 아무리 협상을 잘하더라도 WSJ에 전면광고를 내려면 6,7만달러(7000만원 안팎)가 든다고 한다. 시민단체가, 그것도 신생 단체가 단기간 모금하기 쉽지 않은 액수다. 뉴욕에서 활동하는 한인단체인 시민참여센터의 김동석 상임이사는 일본이 배후에 있을 걸로 의심한다. 근거는. 15일 ‘베트남의 목소리’ 주최로 워싱턴 내셔널프레스빌딩에서 열린 기자회견이다. 이날 놈 콜먼 전 상원의원이 화상 인터뷰에 나서 이들을 지원했다. 그는 “일본 정부에 위안부 관련 사과를 요청하려면 한국도 월남전 성폭행에 대해 사과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일본 정부가 오래전부터 위안부 문제와 관련해 고용한 로비회사 ‘호건 로벨스’ 소속이다.

한·일 양국은 역사문제 등으로 지난 3년 반 동안 중단된 한·중·일 정상회의 재개와 한·일 정상회담 개최를 위해 물밑접촉 중이다. 또 한·미 정상회담의 핵심 의제 중 하나인 북핵 문제는 일본의 우려사항이기도 하다. 지금은 한·일 양국이 상대국을 자극하지 않도록 어느 때보다 진중해야 할 시기다. 일본이 위안부 문제를 덮으려 박 대통령 방미에 맞춰 우리의 불편한 과거를 거론한 것이라면 치졸하기 짝이 없다.

박희준 논설위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20년간 거리서 공연한 '백발의 기타리스트'
  • 20년간 거리에서 라이브 공연하는백발의 기타리스트가 25일 일본 아사히신문에 소개됐다.거리에서 공연 중인 '노점상' 신지 씨.오사카시 신사이바시역에서 노래하는 '노점상' 신지(59)씨. 그는 노점상이라는 재밌는 별명으로 사람들 앞에 서고 있다.'오사..
  • 정준영 전 여친 "성관계 동영상 없다"
  • 가수 정준영의 전 여자친구 A씨가 인터넷 커뮤니티에 (정준영과의) 성관계 동영상은 애초에 없었다고 주장하는 글을 작성했다.A씨는 2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장문의 글을 게재하며 성관계 몰래카메라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그는 성관계 동영상은 존..
  • 설현·지코, 열애 마침표 "지나친 관심 때문에"
  • AOA 설현과 블락비 지코의 열애가6개월 만에 종지부를 찍었다.27일 설현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이 헤어진 것이 맞다며 주위의 지나친 관심이 부담스러웠고, 자연스럽게 관계도 소원해져 결별했다고 밝혔다. 지코 소속사 세븐시즌스 역시 두 사..
  • "손흥민, UEFA 챔피언스리그 원톱 후보"
  • 물오른 손흥민(24토트넘)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 최전방 공격수로 출전할 가능성이 생겼다.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은 27일(한국시간) 손흥민이 올 시즌 최고의 활약을 보여주고 있어 행복하다라며 그를 CSKA 모스크바전에..
  • 故 페르난데스 '16번' 영구결번
  • 불의의 사고로 짧은 생을 마감한 투수 호세 페르난데스(19922016년)의 등번호가 영구결번된다.스포츠 전문 매체 ESPN은 27일(한국시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마이애미 말린스 구단이 페르난데스의 등번호인 16번을 영구결번할 계획이라고 전했다.마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