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 분리 결함 땐 연내 발사 힘들 수도”

北 로켓관련 전문가 분석
최종점검 과정서 유압 등 체크
가스 누출 땐 해결하기 힘들어
산화제 성분도 한파에 영향

북한이 돌연 장거리 로켓(미사일) 발사 시기 조정을 발표한 배경을 두고 정부 당국은 ‘기술적 결함’에 무게를 두고 있다. 전문가들도 기계적 결함과 추진체에 이상이 발생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번에 발생한 문제가 로켓 ‘단 분리’로 이어지는 중대 결함일 경우에는 연내 발사는 어려워질 것으로 예상된다.

조광래 한국항공우주연구원 나로호발사추진단장은 9일 “3단 로켓까지 결합한 이후 최종 점검 과정에서 기술적 문제가 발생했을 것으로 보인다”며 “이때는 전기적 장치와 유압·공압(공기압력) 계통을 점검한다”고 말했다. 그는 “간단한 문제면 로켓을 발사대에 세워놓은 상태로 수리할 수 있지만 그렇지 않다면 발사체를 2∼3일간 모두 분리해 완전히 철수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조 단장은 또 “로켓은 고압을 사용하기 때문에 여러 개의 관과 이를 조절하는 밸브에서 이상이 생길 개연성이 크다”면서 “특히 가스가 새는 경우에는 기술적 해결이 상당히 어려울 수도 있다”고 진단했다.

윤웅섭 연세대 기계공학과 교수는 한 발 더 나아가 “북한은 이번 발사를 추진하면서 처음부터 연기를 예상한 것 같다”는 분석을 내놨다. 그러면서 “액체로 된 로켓 산화제는 기온의 영향을 많이 받고, 3단 추진제는 고체연료를 사용해 변형 문제가 발생할 수도 있다”면서 “국제적으로 영하 10도 이하에서 로켓을 발사하는 나라는 거의 없다”고 이 같은 분석 배경을 설명했다.

윤 교수는 “앞으로 북한이 발사대에서 로켓을 해체한 뒤 수리를 한다면 재발사까지는 최소한 한 달 이상은 걸릴 것”이라고 전망했다.

권세진 카이스트 항공우주공학과 교수도 “북한의 수리 과정을 지켜보면 어떤 부분에서 문제가 발생했는지 좀 더 자세히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조병욱 기자 brightw@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섹스신 콘돔 착용 의무화'… 포르노 업계 반발
  • 캘리포니아 보건당국이 영화 섹스신 촬영 시 '콘돔 사용'을 의무화하는 법안을 내놓은 가운데, 미국 프로노(성인영화) 업계가 반발하고 있다.30일(한국시간) 미국 현지 언론에 따르면 캘리포니아 직업안전보건국은 최근포르노 배우들의 건강을 위한 21쪽..
  • 장윤주, 결혼식 애프터파티 사진 공개
  • 품절녀 장윤주가결혼식 뒤풀이 사진을 공개했다.장윤주는 30일 오전 페이스북에 애프터 파티 05.29라는 설명과 함께 사진을 한 장 올렸다.사진 속 장윤주는 영화 같은 애프터 파티 무대 에서 남편과 진한 키스를 나누고 있다.그는 29일 오후 6시 서울 강..
  • 맹기용 셰프, '찾아라 맛있는TV' 하차
  • 훈남셰프 맹기용이 MBC찾아라 맛있는 TV에서 하차한다.맹 셰프는지난 1월3일부터 찾아라 맛있는 TV MC로 활동 중이다. 하지만최근 마지막 촬영을 끝으로 프로그램을 떠나기로 했다.맹 셰프는 홍대 인기 유명 브런치 레스토랑 오너 셰프로, 잘 생긴 외..
  • 김연아 "좋은 선수 많이 나왔으면 좋겠어요"
  • 삼성 스마트 에어컨 Q9000 모델 김연아가 30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아이스링크에서 열린 `김연아와 함께하는 air 3.0` 클래스에서 어린이들을 지도하고 있다.피겨퀸 김연아(25)가 피겨 전도사로 깜짝 변신해 리틀 김연아 탄생의 소망을 전했다.김연아..
  • 이승엽, 결승 솔로포···韓 400홈런-1
  • 국민타자 이승엽(39삼성 라이온즈)이 역전 결승 솔로포로 팀에 값진 1승을 선물했다. 이승엽은 30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5 타이어뱅크 KBO리그 LG 트윈스와 방문 경기에 6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1-1로 맞선 7회초 오른쪽 담을 넘어가는 비거리 125m짜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