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 분리 결함 땐 연내 발사 힘들 수도”

北 로켓관련 전문가 분석
최종점검 과정서 유압 등 체크
가스 누출 땐 해결하기 힘들어
산화제 성분도 한파에 영향

북한이 돌연 장거리 로켓(미사일) 발사 시기 조정을 발표한 배경을 두고 정부 당국은 ‘기술적 결함’에 무게를 두고 있다. 전문가들도 기계적 결함과 추진체에 이상이 발생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번에 발생한 문제가 로켓 ‘단 분리’로 이어지는 중대 결함일 경우에는 연내 발사는 어려워질 것으로 예상된다.

조광래 한국항공우주연구원 나로호발사추진단장은 9일 “3단 로켓까지 결합한 이후 최종 점검 과정에서 기술적 문제가 발생했을 것으로 보인다”며 “이때는 전기적 장치와 유압·공압(공기압력) 계통을 점검한다”고 말했다. 그는 “간단한 문제면 로켓을 발사대에 세워놓은 상태로 수리할 수 있지만 그렇지 않다면 발사체를 2∼3일간 모두 분리해 완전히 철수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조 단장은 또 “로켓은 고압을 사용하기 때문에 여러 개의 관과 이를 조절하는 밸브에서 이상이 생길 개연성이 크다”면서 “특히 가스가 새는 경우에는 기술적 해결이 상당히 어려울 수도 있다”고 진단했다.

윤웅섭 연세대 기계공학과 교수는 한 발 더 나아가 “북한은 이번 발사를 추진하면서 처음부터 연기를 예상한 것 같다”는 분석을 내놨다. 그러면서 “액체로 된 로켓 산화제는 기온의 영향을 많이 받고, 3단 추진제는 고체연료를 사용해 변형 문제가 발생할 수도 있다”면서 “국제적으로 영하 10도 이하에서 로켓을 발사하는 나라는 거의 없다”고 이 같은 분석 배경을 설명했다.

윤 교수는 “앞으로 북한이 발사대에서 로켓을 해체한 뒤 수리를 한다면 재발사까지는 최소한 한 달 이상은 걸릴 것”이라고 전망했다.

권세진 카이스트 항공우주공학과 교수도 “북한의 수리 과정을 지켜보면 어떤 부분에서 문제가 발생했는지 좀 더 자세히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조병욱 기자 brightw@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50대 '속눈썹 미남', 길이가 무려···
  • 속눈썹 길이가 무려 3cm에 달하는 50대 남성이 화제다. 이 남성은 자신이 뭔가를 먹은 뒤, 속눈썹이 급격히 자라기 시작했다고 주장해 눈길을 끌고 있다.지난 1일(현지시각)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키예프에 사는 발레리 스..
  • 클라라, 2일 극비 입국···소송 준비 이어가나
  • 배우 클라라가 극비 입국했다.2일 오전 한 매체보도에 따르면 클라라가 1일 새벽 홍콩 일정을 마치고 비밀리에 한국으로 돌아왔다고 보도했다.보도에 따르면 클라라는 전속 계약 모델로 활동하던 회사의 광고주들을 직접 만나 위약금 문제 해결에 나설..
  • 김건모-성유리 극비 결혼설, 진실은?
  • 김건모 성유리김건모 성유리, 뉴욕서 극비 결혼식 소문...그 진실은? 김건모 성유리가 과거 극비 결혼설에 대한 진실을 밝혔다.3월 2일 오후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는 가수 김건모가 출연한다.앞서 김건모는 지난 2010년..
  • 양희영, 여자골프 세계 랭킹 10위로 상승
  • 1일(현지시간) 태국 촌부리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혼다 타일랜드에서 우승을 차지한 양희영이 우승 트로피를 앞에 두고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1일 태국 촌부리에서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혼다 타일랜드에서 우승한 양희영(26)..
  • 이대호, 시범경기 5타석만에 시원한 홈런포
  • 일본프로야구 소프트뱅크 호크스의 한국인 거포 이대호가 1일 일본 후쿠오카 야후 오크돔에서 열린 라쿠텐 골든이글스와의 홈경기에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 출전해 0-0으로 팽팽히 맞선 4회말 결승 2점 홈런을 치고 있다. 2015.3.1일본 프로야구 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