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값 비싸도 너~무 비싸", 연비향상 방법?

기름값 이젠 정말 힘들다. 본격적인 여름 휴가시즌을 맞아 기름값이 다시 치솟고 있다.

두 달 전까지 ℓ당 1800원대를 기록했던 전국의 휘발유 값이 어느새 2000원대에 육박하고 있다. 서울지역은 지난주 기준으로 2035.74원까지 올랐다. 여기에 국제유가마저 최근 강세를 보이고 있어 하반기 내내 기름값은 고공 행진을 할 것으로 보인다.

자동차업계도 연비가 뛰어난 하이브리드 신차를 앞다퉈 출시하고 있다. 문제는 기존 운전자들은 뾰족한 방법이 없는 게 현실이다. 

때문에 기름값을 줄이기 위해 연료절감기 등의 부가적인 제품을 사용하는 사람들도 많아지고 있다.

아주자동차대학에서 시험성적 결과도 주목할 만하다. 정속주행모드에서 록스카플러스를 장착한 차량이 23.4% 정도의 연비향상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왔다.

국내판매 1위 록스카플러스가 대표적이다. 자동차 운행 시 연료를 절감시켜 운수업계는 물론 자가운전자에게 도움을 주는 록스카플러스는 약 3만여대의 차량에 판매된 제품으로 소나타기준 서울에서 강릉까지 왕복으로 운전 시 약 5만원 정도비용이 절약되는 효과를 볼 수 있다고 제조사측은 전했다.

아주자동차대학에서 시험성적 결과도 주목할 만하다. 정속주행모드에서 록스카플러스를 장착한 차량이 23.4% 정도의 연비향상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왔다.

자동차업계관계자는 특허받은 명칭이 ‘자동차 성능향상 및 연료절감을 위한 알티네이터 연속구동 제어장치 및 방법’이다. 록스카플러스를 배터리 플러스(+) 마이너스(-) 단자에 접속하면 펄스 신호를 통해 극판에 달라붙어 있던 황산염을 분자레벨로 분해하여 극판이 깨끗한 상태에서 배터리가 제성능을 향상시켜 안정된 전원을 발휘하게 한다는 원리를 적용한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그래서 출고 6개월 이내의 신차의 경우 연비효과 개선은 미비하다.

일반적으로 자동차 배터리의 전압출력은 12볼트(V)인데 점화장치의 코일에 다다르면 점화 전 최대의 스파크를 주기 위해 2만볼트에서 4만8천볼트(약 2천배)까지 증대된다. 이때 점화 코일에 낮은 전압이 가해지면 그 순간 전압 손실이 발생하게 된다. 예를들어 배터리로부터 1볼트만 손실되도 점화전에 2천볼트가 손실된다는 의미. 스파크가 강하게 일어날수록 실린더 내부에서 연소가 완벽하게 되기 때문에 보다 강력한 출력을 낼 수 있고 또 일산화탄소, 질소 산화물등의 배출도 감소하게 된다는 것.

쉽게 말하면 록스카플러스로 차량의 전압을 안정시켜주기 때문에 이로 인해 부가적으로 연료 절감 및 배터리 수명 연장, 배기가스 감소 등의 효과를 볼 수 있다는 의미다.

록스카플러스를 장착 후 약 10시간 정도 주행을 하면 평균 연비를 향상시킬 수 있어요. 사용법도간단하죠. 그냥 시거잭에 꼽기만 하면 됩니다. 휘발류, 경유(1톤트럭), LPG 등 12V를 사용하는 모든 차종에서 록스카플러스를 사용할 수 있다.

사용방법은 시거잭에 꽂으면 된다. 따로 유지비나 설치비가 없다. 설치 후 10시간이 경과하면 효과가 나타난다. 주유비를 월 20만원으로 계산하면 연간 55만 원 가량 절감효과가 있는 셈이다. 최대 10년까지 사용가능하다.

크기는 스마트폰 절반정도 크기에 제품을 시거잭에 꽂으면 LED램프가 들어오면서 주행 10시간이 지나면 연비개선 효과를 볼 수 있다.

공식판매처 고려생활건강(www.korcare.co.kr)에서 정가 29만8000원에서 무려 20만원 할인된 가격 9만8000원에 판매한다.

▶여기를 누르시면 해당제품을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http://www.korcare.co.kr/shop/shopdetail.html?branduid=16116&special=2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자녀 7명에 조카딸까지 살해한 '엄마'
  • 사진=연합뉴스호주 경찰이 퀸즐랜드주 케언즈의 한 주택에서 어린이 8명을 살해한 용의자로 이들의 어머니 머세인 와리아(37)를 체포했다고 국영 ABC방송은 20일 보도했다.방송에 따르면 수사를 담당하는 브루노 애스니카 경위는 흉기로 살해당한 어린이..
  • 강정호 500만달러···넥센, MLB 포스팅 수용
  • ""
    강정호. 스포츠월드DB
    강정호(27·넥센 히어로즈)의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진출을 향해 순조로운 첫발을 내디뎠다.

    넥센은 20일 "메이저리그 구단이 포스팅(비공개 입찰)을 통해 강정호를 영입하겠다고 써낸 최고응찰액을 받아들이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메이저리그 구단이 강정호를 영입하겠다고 제시한 최고응찰액은 500만2천15달러(약 55억원)다.

    넥센은 "내부 논의 끝에 대한민국 야수로는 최초의 도전이 되는 이번 포스팅에 큰 의미가 있다고 판단해 포스팅 결과를 수용하기로 결정했다"고 소개했다.

    강정호의 포스팅 금액은 역대 포스팅시스템에 참가한 한국 선수 중 류현진(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2천573만7천737달러33센트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액수다.

    아울러 올해 포스팅에 나선 한국프로야구 출신 선수 가운데 가장 높은 금액이다.

    좌완 투수 김광현은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구단의 최고 응찰액 200만 달러를 받아들인 뒤 한 달 동안 협상을 벌였으나 끝내 합의를 이루지 못하고 SK에 잔류했다.

    역시 좌완 투수인 양현종은 기대보다 크게 낮은 포스팅 금액(150만달러 추정)을 받아들고 숙고 끝에 KIA 구단의 수용 불가 방침을 따르기로 했다.

    강정호는 구단을 통해 "지금까지 메이저리그 진출을 위해 도와주신 구단과 주위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면서 "포스팅 결과가 나온 만큼 지금부터가 시작이고, 도전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대한민국 프로야구 야수 중 최초의 도전이라는 부분에서 스스로에 대한 기대와 흥분, 그리고 많은 책임감을 동시에 느낀다"면서 "일본 프로야구 내야수들도 성공하지 못했던 도전인 만큼 굳은 마음과 노력으로 꼭 성공하겠다. 많은 야구팬들의 응원과 지지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강정호 메이저리그 사무국으로부터 포스팅 최고응찰액을 제시한 구단명을 통보받게 된다. 이후 공식 에이전트인 옥타곤 월드와이드를 통해 30일 동안 연봉 협상을 진행하게 된다.

    넥센은 강정호의 메이저리그 진출이 최종 확정되기 전까지 전폭적인 지원을 계속할 예정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