月난방비 20% 절감 ‘괴물뽁뽁이’ 등장

유리창에 뽁뽁이를 붙이면 실내온도 3도를 올려주는 ‘괴물뽁뽁이’가 나왔다. 기존 저가형 뽁뽁이에 비해 열차단율이 2배가 높다. 그만큼 공기층이 두껍기 때문에 실내 더운 공기가 외부의 찬 공기에 열을 덜 빼앗긴다.


겨울철 난방비를 줄이기 위해서는 최대한 외부의 찬 공기가 내부의 따뜻한 공기로 유입되는 것을 막아야 열손실을 줄여야 난방비가 절약된다. 열손실의 주범은 오래된 주택, 연립, 발코니 확장한 아파트 등이 심한 외풍 때문이다.

이런 경우 난방을 해도 열손실이 발생해 실내온도가 3도정도 낮다. 실내온도 24~26도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하루 5시간 작동하는 보일러가 외풍이 심한 경우 2시간 더 작동되어야 온도가 유지된다. 그래서 외풍이 심한집이 난방비가 20% 더 많이 든다. 월 난방비가 15만원이면 3만원이 외풍으로 인한 추가 지출이 발생하는 셈.

외풍이 심한 유리창에 단열전용 뽁뽁이를 붙이면 3도 실내온도가 상승하는 효과를 볼 수 있다. 특수소재 UV은나노 ‘괴물뽁뽁이’는 유리창에 붙이면 비닐캡에 더블공기층이 형성이 되고 이 공기층이 외부온도를 삼중으로 차단해주는 격벽역할을 해준다. 일반 저가용 뽁뽁이에 비해 2배 이상 공기층이 더 두꺼워 단열 효율이 훨씬 높다. 마치 확장한 발코니를 원상태로 복구하는 효과를 볼 수 있다.

또 괴물뽁뽁이는 겨울에는 외부 차가운 공기의 유입을 차단해서 내부 온도를 상승하게 하고 여름에는 뜨거운 외부 공기를 차단해 냉방 효율을 높이는 사계절 사용이 가능하다. 별도의 설치나 전기를 쓰지 않고분무기로 물을 뿌리고 붙이면 반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구성은 폭 100CM, 길이 300CM 2개와 폭 90CM, 길이 250CM 2개 총 4개 1세트에 정가 3만9800원이지만 고려생활건강(www.korcare.co.kr)에서 인터넷 최저가 1만89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구매자 전원에게 신발바닥에 뿌리면 미끄럼을 방지해주는 1만5000원 상당 스프레이 아이젠을 사은품으로 증정한다.

미디어사업팀@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로 위 개 살리려던 '페라리' 두 대 '쾅
  • 중국의 한 도로에 갑자기 나타난 개를 피하려던 페라리 두 대가분리대와 상대 차량을 연달아 들이받고 가까스로 멈췄다.지난 30일(현지시간) 중국 상하이스트와 왕이신문 등 외신들에 따르면 앞선 29일 윈난(雲南) 성 리장(麗江) 시의 한 도로에서 페라리..
  • 강수지 "김국진과 재혼 가능성 들은 딸 반응이···"
  • 강수지가 김국진과 공개 열애 이후 딸 비비아나의 반응을 전했다.강수지는 30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계곡으로 이동하는 차 안에서 신효범에게 딸이 처음에는 엄마가 TV에서 김국민 오빠와 뭐만 하면 뛰쳐나가더라. 자기가 더 부끄러운건지라고..
  • 김상혁 "술 마셨지만 음주운전 아냐" 셀프디스
  • 클릭비김상혁이과거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빚은 것 관련, 셀프디스를 시도했다.김상혁은9월1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 3-냉동인간을 부탁해 특집에김현철, 구본승, 허정민, 허영지등과 출연했다.최근 진행된 녹화에자타칭 자숙돌로 출연한 김상혁..
  • 손흥민 프리미어리그 잔류하나
  • 손흥민(토트넘)을 둘러싼 이적설이 조만간 정리된다.9월1일(현지시간)까지인 유럽 이적시장 마감일을 앞두고 손흥민의 소속팀인 토트넘은 별다른 움직임을 보이지 않고 있다. 이와 관련,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30일 토트넘이 독일 분데스리가 볼프..
  • 잉글랜드 GK 조 하트 차기 행선지는 토리노
  • 잉글랜드 국가대표 수문장인 조 하트(29)의 차기 행선지가 토리노로 향했다. AP통신 등 외신들은 31일(한국시간) 조 하트가 이탈리아 세리에A 토리노로 임대 이적할 것이라고 전했다. 외신들은 조 하트가 토리노의 머플러를 목에 메고 있는 사진을 함께 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