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절 장거리여행 '심폐소생술' 꼭 알아두세요<연합>

쓰러진 후 4분안에 심폐소생술 이뤄져야 생존가능
기차역·터미널에선 자동제세동기(AED) 이용해야

 추석 연휴 중 버스터미널이나 기차역에서 갑자기 쓰러지는 환자를 맞닥뜨린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많은 사람이 이런 응급상황에 처하면 심폐소생술을 떠올리지만 상당수는 응급처치요령을 몰라 발만 동동 구르는 처지에 빠지곤 한다.

심폐소생술 요령과 자동제세동기(AED) 사용법을 알면 이런 때 큰 도움이 된다.

29일 대한심폐소생협회가 지난해 개정한 심폐소생술 지침을 보면 심정지 환자를 목격한 경우 우선 119에 신고한 뒤 지속적으로 가슴만 압박하는 '가슴압박 소생술'을 하면 된다. 기존 심폐소생술과 비교하면 인공호흡이 제외된 게 다른 점이다.

가슴압박 소생술은 상대적으로 따라 하기 쉬우면서도 인공호흡을 함께 시행하는 표준 심폐소생술과 비교할 때 동등한 효과를 나타낸다는 게 협회 설명이다.

다만 심폐소생술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시간이다. 심정지가 발생하면 생명 유지에 가장 중요한 뇌와 심장에 산소 공급이 중단되고 생존 가능성은 시간이 갈수록 떨어진다.

심정지가 갑자기 발생할 경우 우리 몸속에는 생명을 유지할 수 있는 산소가 어느 정도 남아 있어 4분 이내에 심폐소생술이 이뤄지면 뇌손상 없이 다시 살아날 가능성이 있다. 그러나 아무런 처치 없이 4분이 지나면 뇌손상이 발생하고, 10분 이상 지나면 사망할 수 있다.

따라서 심정지 환자를 살리려면 환자를 발견한 목격자가 뇌와 심장으로 산소와 영양분을 공급해주는 심폐소생술을 4분 이내에 신속하게 해야 한다.

제세동기는 심장박동이 정지됐을 때 전기충격을 줘 심장을 소생시키는 노트북만한 크기의 의료기기로, 열차와 공항 등의 다중이용시설 등에는 제세동기를 갖추도록 법률로 규정하고 있다. 4분 안에 급성심정지 환자에게 AED를 사용해 심폐소생술을 실시하면 생존율이 80%에 달한다는 보고도 있다.

만약 역사와 공항 등에서 부정맥 등으로 심장마비를 일으킨 사람을 보게 된다면 이 제세동기를 꺼내 응급조치를 하면 된다.

사용요령은 우선 환자의 의식 상태를 확인한 뒤 119 또는 1339에 신고한 다음 주변 사람에게 제세동기를 가져와 달라고 요청한다. 이와 동시에 지체 없이 흉부압박을 시작한다.

흉부압박 중 제세동기가 도착하면 전원버튼을 누르고 그림과 음성 안내에 따라 환자의 가슴에 패드를 부착한다. 제세동기는 자동으로 심전도를 분석하고 전기 충격 시행여부를 결정한다. 모든 과정은 음성으로 안내되며, 전기 충격 역시 음성 안내 후 버튼만 누르면 되기 때문에 간단하다.

이 때 주의할 점은 제세동기의 패드를 부착한 뒤 전기 충격을 시행할 때까지는 흉부압박을 중단하고 누구도 환자의 몸에 손을 대지 말아야 한다.

제세동기 제조사인 필립스의 경우 용인과 안성, 충주, 서산 등 전국 주요 고속도로 터미널 및 휴게소에 제세동기를 비치해두고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기 목줄 채우고 페북에 공개한 엽기母
  • 필리핀의 한 가정집에서 아기가 목줄을 매고 개처럼 다뤄지는 모습이 공개돼 네티즌들이 격분하고 있다. 이는 단순 장난으로 밝혀졌지만, 아기 엄마는 정신감정을 위해 병원에 입원한 상태다.영국 미러 등 외신들에 따르면 최근 필리핀의 한 여성이 자..
  • 송중기 전역, "나 이제 30대" 너털웃음
  • 배우 송중기가 26일 전역했다.송중기는 이날 오전 8시 강원도 고성 제22사단 수색대대에서전역 신고식을 치렀다.그는 대기 중이던 취재진이 가장 달라진 점을 묻자, (나이가) 20대에서 30대로 넘어갔다는 것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그는 이어 체력도..
  • 나경은, 아들 지호와 산책중? '다정다감'
  • 나경은 (사진출처=우먼센스)나경은, 아들 지호와 산책중? 파파라치 사진 속 다정다감 엄마와 아들방송인 유재석의 아내 나경은과 아들 지호 군의 일상이 포착됐다.여성 매거진 우먼센스 6월호에는 지난 5월 어린이날 한강에서 여유를 즐기는 나경은..
  • 강정호, 결승타에 8경기 연속안타
  • 한국 프로야구를 거쳐 미국 메이저리그에 진출한 1호 야수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결승타를 치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강정호는 27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의 PNC파크에서 계속된 마이애미 말린스와 내셔널리그 홈 경기에 5..
  • 메시, 호날두 제치고 '올해의 라리가 선수'
  •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 바르셀로나 리오넬 메시(28)가 라이벌인 레알 마드리드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0)를 제치고 스페인 리그 올해의 선수에 선정됐다. 미국 스포츠 전문매체인 ESPN은 최근 스페인 일간지 AS가 실시한 올해의 라리가 선수 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