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절 장거리여행 '심폐소생술' 꼭 알아두세요<연합>

쓰러진 후 4분안에 심폐소생술 이뤄져야 생존가능
기차역·터미널에선 자동제세동기(AED) 이용해야

 추석 연휴 중 버스터미널이나 기차역에서 갑자기 쓰러지는 환자를 맞닥뜨린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많은 사람이 이런 응급상황에 처하면 심폐소생술을 떠올리지만 상당수는 응급처치요령을 몰라 발만 동동 구르는 처지에 빠지곤 한다.

심폐소생술 요령과 자동제세동기(AED) 사용법을 알면 이런 때 큰 도움이 된다.

29일 대한심폐소생협회가 지난해 개정한 심폐소생술 지침을 보면 심정지 환자를 목격한 경우 우선 119에 신고한 뒤 지속적으로 가슴만 압박하는 '가슴압박 소생술'을 하면 된다. 기존 심폐소생술과 비교하면 인공호흡이 제외된 게 다른 점이다.

가슴압박 소생술은 상대적으로 따라 하기 쉬우면서도 인공호흡을 함께 시행하는 표준 심폐소생술과 비교할 때 동등한 효과를 나타낸다는 게 협회 설명이다.

다만 심폐소생술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시간이다. 심정지가 발생하면 생명 유지에 가장 중요한 뇌와 심장에 산소 공급이 중단되고 생존 가능성은 시간이 갈수록 떨어진다.

심정지가 갑자기 발생할 경우 우리 몸속에는 생명을 유지할 수 있는 산소가 어느 정도 남아 있어 4분 이내에 심폐소생술이 이뤄지면 뇌손상 없이 다시 살아날 가능성이 있다. 그러나 아무런 처치 없이 4분이 지나면 뇌손상이 발생하고, 10분 이상 지나면 사망할 수 있다.

따라서 심정지 환자를 살리려면 환자를 발견한 목격자가 뇌와 심장으로 산소와 영양분을 공급해주는 심폐소생술을 4분 이내에 신속하게 해야 한다.

제세동기는 심장박동이 정지됐을 때 전기충격을 줘 심장을 소생시키는 노트북만한 크기의 의료기기로, 열차와 공항 등의 다중이용시설 등에는 제세동기를 갖추도록 법률로 규정하고 있다. 4분 안에 급성심정지 환자에게 AED를 사용해 심폐소생술을 실시하면 생존율이 80%에 달한다는 보고도 있다.

만약 역사와 공항 등에서 부정맥 등으로 심장마비를 일으킨 사람을 보게 된다면 이 제세동기를 꺼내 응급조치를 하면 된다.

사용요령은 우선 환자의 의식 상태를 확인한 뒤 119 또는 1339에 신고한 다음 주변 사람에게 제세동기를 가져와 달라고 요청한다. 이와 동시에 지체 없이 흉부압박을 시작한다.

흉부압박 중 제세동기가 도착하면 전원버튼을 누르고 그림과 음성 안내에 따라 환자의 가슴에 패드를 부착한다. 제세동기는 자동으로 심전도를 분석하고 전기 충격 시행여부를 결정한다. 모든 과정은 음성으로 안내되며, 전기 충격 역시 음성 안내 후 버튼만 누르면 되기 때문에 간단하다.

이 때 주의할 점은 제세동기의 패드를 부착한 뒤 전기 충격을 시행할 때까지는 흉부압박을 중단하고 누구도 환자의 몸에 손을 대지 말아야 한다.

제세동기 제조사인 필립스의 경우 용인과 안성, 충주, 서산 등 전국 주요 고속도로 터미널 및 휴게소에 제세동기를 비치해두고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미친 것 같니?'··· 세상 향해 벗은 세 여자
  • 이들의 몸을 보노라면 마치 큰 수술을 앞둔 환자를 보는 느낌이다. 팔다리와 다리 그리고 엉덩이, 허벅지 등 신체 부위를 가리지 않고 그려진 수많은 점선이 네티즌들의 눈길을 끈다.미국 캘리포니아 출신 사라 코프만(23) 등 네 여성이 최근 한데 뭉쳐..
  • 배우 박병선, 지난달 31일 돌연 사망
  • 배우 박병선이 갑작스럽게 사망했다. 박병선은 지난달 31일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연예계 지인들과 가족들이 충격에 빠진 가운데 정확한 사망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고인의 빈소는 경기 김포 뉴고려병원장례식장에 마련돼 동료 배우들이 조..
  • 김동완, 최초 싱글 라이프 공개
  • 신화의 멤버 김동완이 자신의 싱글 라이프를 최초 공개한다.MBC 나 혼자 산다에서 무지개 회원들의 뜨거운 환영을 받으며 등장한 김동완은 건강을 위해 공기 좋은 평창동에 살고 있다고 밝혔다.뿐만 아니라 화면을 통해 공개된 김동완의 집은 옥수수..
  • 강정호, 3타수 1안타···3경기 연속 안타
  • 미국 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리츠의 강정호(28)가 3경기 연속으로 안타를 이어갔다.강정호는 2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사라소타의 에드 스미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7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출전, 3타..
  • 최용수 "박주영 70%…센터포워드로 기용"
  • 최용수 FC서울 감독이 박주영(30)을 센터포워드로 바로 기용할 계획을 드러냈다. 최 감독은 2일 경기 구리 GS챔피언스파크에서 선수단 훈련을 앞두고 열린 간담회에서 박주영의 컨디션이 70% 정도까지 올라왔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박주영의 기본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