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대 출신 첫 주미대사 탄생할까

부산대 나온 천영우 수석 급부상
청와대 “늦어도 내주초에 인선”

무역협회장에 추대된 한덕수 주미국 대사 후임에 천영우 청와대 외교안보수석비서관(차관급·사진)이 유력하게 검토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17일 “후임 주미대사 인선은 늦어도 다음주 초에는 결정하려고 한다”며 “후임 주미대사는 미국 사정에 정통하고 당장 투입해도 일을 할 수 있도록 외교적 능력이 있는 사람이 되어야 하지 않겠느냐”고 인선 기준을 제시했다. 그러면서 “천 수석이 커리어(외무고시 출신 정통 외교관료) 중에서는 최고 적임자라는 말이 있다”고 전해 천 수석이 유력한 후보로 거론되고 있음을 내비쳤다.

외시 출신의 새누리당 박진 의원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검토되지는 않았으나, 이름이 올라온 사람들 중 한 명”이라고 말했다. 하마평에 올랐던 현인택 전 통일부 장관(현 대통령 통일정책특보)은 외교 경력이 없다는 점, 사공일 무역협회장은 고령이라는 점, 김성환 외교통상부장관은 현직 장관을 주미대사에 직행시킨다는 것이 부담이라는 점을 들어 후보군에서 제외됐음을 시사했다.

부산대를 졸업하고 외시 11회 출신인 천 수석은 그동안 대북 원칙론을 지키면서도 유연한 전략적 마인드로 청와대의 외교·안보 컨트롤타워 역할을 해왔다는 평을 듣는다.

그가 낙점되면 1948년 8월 정부 수립 이후 첫 지방대 출신 주미 대사가 탄생한다. 한국 외교의 간판인 주미 대사는 1990년대 이전에는 미국, 일본(일본육사 포함) 유학파가, 1990년대부터는 한승수 전 대사(연세대)를 제외하고는 서울대 출신이 줄곧 맡았다.

이 관계자는 한 대사의 전격 사임을 둘러싼 갈등설에 대해 “이명박 대통령은 한 대사가 두 명이면 한 명은 주미대사에, 한 명은 무역협회장을 시키고 싶을 정도로 애정이 깊다”며 일축했다. “대통령은 사공 무역협회 회장의 연임을 바랐으나 고사를 했다. 사공 회장 후임을 찾던 중 마침 귀국해 있던 한 대사와 (15일) 만나 자연스럽게 이야기가 나왔는데 한 대사가 수용했다”는 설명이다.

김청중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SNS의 순기능···어느 엄마의 '페북 반성문'
  • 긴 글이 될지도 모르지만 전 한 여성분을 찾고 있습니다미국 앨라배마 주 버밍험에 사는 케샤 스미스 우드는 최근 영화관에 다녀온 두 딸과 아들로부터 무슨 일이 있었는지 이야기를 듣고 부끄러움에 어찌할 줄 몰랐다.아이들이 영화 상영 중 시끄럽게..
  • 소녀시대 신곡 기념 태연 인증샷 '찰칵~'
  • 소녀시대소녀시대 신곡, 태연 기념 인증샷 공개...멤버들과 함께 훈훈걸그룹 녀시대 신곡 공개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태연이 자신의 SNS에 올린 사진이 눈길을 끌고 있다.1일 오전 태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이날 태연..
  • 김태우 눈물 "가족이 많이 다쳤다"
  • 가수 김태우가 가족을 향한 화살이 가슴 아프다고 심경을 토로했다.김태우는 1일 오후 서울 반포동 세빛섬 플로팅아일랜드에서 기자회견을 개최, 공식 입장을 밝혔다.먼저 김태우는 소울샵이라는 회사를 만들 때 행복하게 음악을 하기 위해 만들었다...
  • '3연패' LG···베스트 전력은 언제
  • LG 트윈스가 주축 선수들의 잇따른 부상으로 제대로 힘도 못 쓰고 2015시즌을 3연패로 시작했다.LG는 개막전인 지난달 28일 광주 KIA 타이거즈전에서 1-3로 패한 것을 시작으로 29일 광주 KIA전에서 6-7로 역전패했고, 31일에는 잠실 홈 개막전인 롯데 자이언츠..
  • 박주영 주말 제주전 깜짝 출격하나
  • 스트라이커 박주영(30FC서울)의 국내 프로축구 복귀전이 점점 다가오고 있다. 1일 서울 구단에 따르면 박주영은 오는 4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제주 유나이티드와의 K리그 클래식 4라운드 홈경기 출격을 대비해 몸을 끌어올리고 있다. 그러나 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