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대 출신 첫 주미대사 탄생할까

부산대 나온 천영우 수석 급부상
청와대 “늦어도 내주초에 인선”

무역협회장에 추대된 한덕수 주미국 대사 후임에 천영우 청와대 외교안보수석비서관(차관급·사진)이 유력하게 검토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17일 “후임 주미대사 인선은 늦어도 다음주 초에는 결정하려고 한다”며 “후임 주미대사는 미국 사정에 정통하고 당장 투입해도 일을 할 수 있도록 외교적 능력이 있는 사람이 되어야 하지 않겠느냐”고 인선 기준을 제시했다. 그러면서 “천 수석이 커리어(외무고시 출신 정통 외교관료) 중에서는 최고 적임자라는 말이 있다”고 전해 천 수석이 유력한 후보로 거론되고 있음을 내비쳤다.

외시 출신의 새누리당 박진 의원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검토되지는 않았으나, 이름이 올라온 사람들 중 한 명”이라고 말했다. 하마평에 올랐던 현인택 전 통일부 장관(현 대통령 통일정책특보)은 외교 경력이 없다는 점, 사공일 무역협회장은 고령이라는 점, 김성환 외교통상부장관은 현직 장관을 주미대사에 직행시킨다는 것이 부담이라는 점을 들어 후보군에서 제외됐음을 시사했다.

부산대를 졸업하고 외시 11회 출신인 천 수석은 그동안 대북 원칙론을 지키면서도 유연한 전략적 마인드로 청와대의 외교·안보 컨트롤타워 역할을 해왔다는 평을 듣는다.

그가 낙점되면 1948년 8월 정부 수립 이후 첫 지방대 출신 주미 대사가 탄생한다. 한국 외교의 간판인 주미 대사는 1990년대 이전에는 미국, 일본(일본육사 포함) 유학파가, 1990년대부터는 한승수 전 대사(연세대)를 제외하고는 서울대 출신이 줄곧 맡았다.

이 관계자는 한 대사의 전격 사임을 둘러싼 갈등설에 대해 “이명박 대통령은 한 대사가 두 명이면 한 명은 주미대사에, 한 명은 무역협회장을 시키고 싶을 정도로 애정이 깊다”며 일축했다. “대통령은 사공 무역협회 회장의 연임을 바랐으나 고사를 했다. 사공 회장 후임을 찾던 중 마침 귀국해 있던 한 대사와 (15일) 만나 자연스럽게 이야기가 나왔는데 한 대사가 수용했다”는 설명이다.

김청중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수술 중 단체사진 촬영한 의료진 '논란'
  • 중국의 한 병원 의료진이 수술 중 단체로 촬영한 기념사진이 공개돼 네티즌들의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22일 중국 시나닷컴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앞선 21일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에 수술 기념사진 여러 장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은 산시(陝西) 성 시..
  • 슈틸리케호, 아시안컵 최종명단 발표
  • 호주아시안컵(2015년 1월 9일~31일)에 나설 국가대표 23명이 확정됐다.

    22일 울리 슈틸리케(독일) 감독은 22일 서울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아시안컵 엔트리 23명을 발표했다.

    이날 이정협(상주 상무)이 이동국이 부상으로 빠져 파괴력이 떨어진 대표팀 공격을 책임질 FW로 전격 발탁됐다.

    지난 10월 중동원정에 포함됐던 박주영(알샤밥)은 최근 부진으로 슈틸리게 눈밖에 벗어났다.

    이정협과 함께 조영철(카타르SC)과 이근호(엘자이시)이 공격수로 선발됐다.

    미드필더에는 기성용(25·스완지시티), 이청용(26·볼턴), 손흥민(22·레버쿠젠), 남태희(23·레퀴야SC) 등이 자리를 지켰다.

    대표팀은 27일 호주로 출국할 예정이다.

    한국은 호주, 쿠웨이트, 오만과 함께 A조에서 조별리그를 벌인다.

    ◇ 축구대표팀 아시안컵 출전 선수 명단(23명)

    ▲ GK = 김진현(세레소 오사카) 김승규(울산) 정성룡(수원)

    ▲ DF = 김진수(호펜하임) 박주호(마인츠05) 장현수(광저우 푸리) 김영권(광저우 에버그란데) 김주영(서울) 곽태휘(알힐랄) 김창수(가시와 레이솔) 차두리(서울)

    ▲ MF = 이명주(알아인) 기성용(스완지시티) 한국영(카타르SC) 손흥민(레버쿠젠) 김민우(사간도스) 구자철(마인츠05) 남태희(레퀴야SC) 한교원(전북) 이청용(볼턴)

    ▲ FW = 조영철(카타르SC) 이근호(엘자이시) 이정협(상주)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