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계현 삼성 미래사업기획단장 “미래 혁신과 연구에 집중”

입력 : 2024-05-27 18:48:34 수정 : 2024-05-27 18:48: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삼성전자 반도체 수장에 물러나 미래사업기획단장으로 이동한 경계현 사장이 “미래 혁신과 연구에 집중하겠다”며 근황을 밝혔다. 

 

경 사장은 27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링크드인에 올린 글에서 “삼성에서 30년 이상 근무하면서 항상 급변하는 반도체 산업에 적응해 왔으며, 오늘 다시 한번 적응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지난 21일 새 디바이스솔루션 부문장에 미래사업기획단장으로 있던 전영현 부회장을 선임했다. 경 사장은 미래사업기획단장과 SAIT(옛 삼성종합기술원)을 이끌게 됐다.

 

경 사장은 “미래 혁신과 연구에 집중할 미래사업기획단장으로서 새로운 직책을 맡게 되었다”며 “SAIT를 계속 이끌면서 삼성의 산업 리더십과 기술 혁신에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자신의 후임인 전 부회장에 대해서는 “반도체, 메모리, 배터리 사업에서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지닌 동료”라고 소개하며 “DS부문을 혁신적이고 탁월한 새 시대로 이끌 전 부회장을 환영해달라”고 했다.

 

그는 “감사와 신뢰를 표현해주신 고객, 파트너, 직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저를 재창조할 수 있는 이 기회를 받아들이며, 새로운 역할을 하면서 여러분과 계속함께 일하기를 기대한다”고 적었다. 


이진경 기자 l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