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발로 뻥 차고 들어갔다” 이혜영, 전남편 이상민 대기실 찾아간 사연은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3-12-05 10:35:12 수정 : 2023-12-05 10:35: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배우 겸 화 이혜영(51)이 전 남편인 방송인 이상민을 찾아간 적이 있다고 털어놨다. 이혼 경험으로 웃음 거리를 삼는 것에 대해 따지기 위해서였다.

 

지난 4일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에 ‘폭로 기관차 나가신다! 이혜영 VS 신동엽’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이혜영은 이혼 경험을 삭제하려 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과거가 되게 파란만장하다 보니 과거를 건너뛰려고 애를 많이 썼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혜영은 “‘돌싱포맨’이나 ‘미우새’, ‘아는 형님’에서 저를 언급하면서 많이 놀리더라. 처음에는 그만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그 인간들은 그만하라고 해서 안 할 인간들이 아니다. (심지어 제가) 전화까지 했다”고 했다.

 

하지만 이제는 생각을 고쳐먹었다고. “어느 순간 내가 과거를 지우려고 한다면 내 인생에 이만큼이 없어지는 느낌이 들었다”며 “(그래서) ‘그냥 받아들이자’, ‘저 인간들 이길 수 없으니 받아들이자’라고 생각했다. (그러다 보니) 지금은 마음이 되게 편하다”고 밝혔다.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이를 듣던 신동엽은 “이혜영은 마음을 편하게 먹고 ‘아는 형님’에 나갈 수 있다고 했는데, 이상민이 ‘난 아직 그건 안 된다’고 했다더라”고 말했다.

 

이에 이혜영은 JTBC‘아는 형님’ 대기실을 찾아간 적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JTBC에서 제가 ‘그림도둑들’이라는 프로그램을 했었다. 그런데 첫 녹화날 작가들이 내 주위를 둘러싸더라. (알고 보니) 스튜디오 가는 길에 ‘아는 형님’ 대기실이 있더라”고 떠올렸다.

 

그러면서 “김영철, 김희철 이름이 대기실에 있길래 발로 뻥 차고 들어갔다. 난리가 났다”며 “(두 사람이) 이상민 대기실로 가자고 하길래 같이 갔다. 되게 떨렸지만 그런 (약한) 모습 보여주고 싶지 않았다. 좋게 만나러 갔는데 (이상민이) 대기실에 없더라. 그 이후로 다시 본 적은 없다”고 했다.

 

이혜영은 이상민과 2004년 결혼했으나 1년 만인 2005년 이혼했다. 이혜영은 2011년 비연예인 남성과 재혼했다.

 

방송에서 이혼에 대해 언급하는 것에 대해 “신동엽은 놀린다기보단 옛날에는 금기시됐던 거 아니냐. 나 역시 마찬가지고 그 전에 사귀었던 사람에 대해 방송에서도 가끔 얘기하고 하면 자연스러워진다”며 전 연인인 모델 이소라를 간접적으로 언급했다.

 

앞서 이혜영은 2011년 비연예인 남성과 재혼했다. 앞서 이혜영은 지난 9월 가수 이지혜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에 출연해 “이상민 너 왜 이렇게 결혼도 못 하고 내가 가슴이 아프다. 방송국에서 마주치면 되게 좋을텐데, 행복한 가정을 꾸렸으면 좋겠다”며 걱정을 드러낸 바 있다.


서다은 온라인 뉴스 기자 dad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천우희 '하트 여신'
  • 카즈하 '청순 미모'
  • 정호연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