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코로나 신규 확진 4만7028명…겨울 재유행 언제 벗어날까

입력 : 2022-11-27 10:28:33 수정 : 2022-11-28 21:47:1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 용산구보건소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한 시민이 검사를 받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여전히 증가세를 보이며 ‘겨울 재유행’이 이어지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7일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4만7028명 늘어 누적 2693만7516명이 됐다고 이날 밝혔다.

 

국내 지역감염 4만6958명, 해외유입 사례 70명이다. 1주일 전인 지난 20일(4만5998명)과 비교하면 1030명 많고, 2주일 전인 13일(4만8442명)보다는 1414명 적은 수치다.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5만2788명)보다 5760명 줄었지만, 주말 진단 검사 건수가 감소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지난 21일부터 이날까지 1주일간 하루 신규 확진자 수 추이는 ‘2만3077명→7만2860명→7만306명→5만982명→5만3698명→5만2788명→4만7028명’이다. 일평균 5만4119명이다.

 

이날 위중증 환자 수는 481명으로 전날(478명)보다 3명 늘었다. 지난 19일부터 9일째 400명대이며, 최근 24일부터 사흘 연속 증가세를 나타냈다.

 

전날 사망자는 39명으로 직전일(52명)보다 13명 적다.

 

누적 사망자는 3만369명, 치명률은 0.11%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