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伊 중국인 성매매 여성 1500명 육박...中 이혼‧사별시 연금 못받아 유럽행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11-25 10:17:45 수정 : 2022-11-25 10:17:4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로마 경찰, 성매매 여성 연쇄 살인 사건 현장 감식. 이탈리아=안사통신, 연합

 

이탈리아 로마에 중국인 성매매 여성이 1천500명에 달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탈리아 일간 '라 레푸블리카'의 23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프란체스코 카르케디 로마대 사회학과 교수는 최근 2년간 성매매 알선 사이트 20곳에 오른 6천 개가 넘는 광고 등을 분석했다.

 

그 결과,  중국인 성매매 여성이 로마의 마사지숍 80곳, 성매매업소 600곳에서 일하고 있으며, 단속을 피하려고 3개월마다 주거지를 옮긴다고 설명했다.

 

이어 중국 고위층을 대상으로 하는 고급 프라이빗 클럽도 10곳에 달한다며 이탈리아인은 이곳에 초대를 받아야만 들어갈 수 있다고 덧붙였다.

 

카르케디 교수는 "성매매 조직은 중국인 여성이 이탈리아에서 도착하자마자 여권을 빼앗는다"며 "문제가 생겨도 발각되지 않도록 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근 로마의 대표적인 부촌 프라티 지역에서 마약에 중독된 마피아 조직원이 성매매 여성 3명을 잇따라 살해한 사건이 발생했다. 

 

숨진 3명 중 2명은 중국인 여성으로 경찰은 이들의 신분증이나 여권을 확보하지 못해 신원 파악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사건 발생 닷새가 지나도록 이들의 시신이 안치된 영안실에는 아무도 방문하지 않았다고 '라 레푸블리카'는 전했다.

 

카르케디 교수는 중국인 성매매 여성 중에는 여권을 빼앗긴 채 성매매를 강요당한 경우가 대부분이지만 돈을 벌기 위해 자진해서 나선 경우도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중국인 성매매 여성 중에는 50대, 60대도 있다"며 "이혼하거나 사별한 여성들의 경우 중국에서는 연금을 못 받기에 자진해서 유럽행을 선택하는 경우가 종종 있다"고 말했다.

 


이윤오 온라인 뉴스 기자 only65@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