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태도 논란’ 성훈, 이번엔 양치승에 “사람이 생각이 있지” 발언...왜?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8-16 09:29:14 수정 : 2022-08-16 09:29: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성훈(본명 방성훈)이 섬에 헬스장을 만든 헬스 트레이너 양치승을 비난했다.

 

15일 방송된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에서는 양치승이 섬 한가운데 헬스장을 만든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양치승이 이른 아침부터 분주히 움직이자 성훈과 박준형은 불안함을 느끼고 다가갔다. 이에 양치승은 “뭐 할 게 있다”며 기둥, 벽돌 등을 챙기며 못질을 이어갔다. 

 

이를 지켜 보던 성훈은 양치승이 기둥 양쪽에 벽돌을 걸자 “지금 내가 생각하는 그거 아니지?”라며 애써 부정하는 모습을 드러냈다. 뒤늦게 눈치 챈 박준형 또한 “나 갈래”라며 “내가 운동 안 한지가 지금 5년째”라고 말하며 경악했다.

 

그럼에도 양치승이 “운동인으로서 해야 할 게 있다”라며 평소 루틴대로 움직이자 성훈은 속마음을 고백하는 인터뷰에서 “사람이란 게 생각이 있지 않냐, 융통성도 있어야 하는데. (양치승은) 성격이 본인 계획대로 해야 되는 사람이라서 그걸 하더라”라고 말하며 한숨을 내쉬어 눈길을 끌었다.

 

또 성훈이 “난 어제도 운동 하고 왔어. 여기까지 와서 또 하냐”라며 받아들이기 힘들어 하자 양치승은 “이럴 때 진짜 운동해야 돼. 주위가 바다에 산에 세상을 다 가진 느낌”이라고 뿌듯해 하기도 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