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고은아 ‘열애설’ 일축에 연예부 기자 “사귀는 건 팩트, 양심 찔릴 것”…왜?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5-18 09:54:37 수정 : 2022-05-18 11:26:4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고은아(사진 오른쪽)가 열애설에 대해 “사제지간”이라고 일축한 가운데, 이를 처음 주장한 유튜버가 이에 대해 반박하며 “사귀는 건 팩트”라고 언급했다.

 

앞서 지난 17일 유튜브 채널 ‘백은영기자의뿅토크’에는 ‘고은아 열애. 너무나 잘생긴 훈남 정체에 주민들 놀라’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TV조선 문화연예부 차장인 백은영은 “제보를 받은 지 두 달 정도 됐다. 고은아 씨가 한 남성과 그렇게 다닌다고 하더라”며 “고은아가 카페, 식당, 술집을 다니며 스스럼없는 애정표현은 물론이고, 누가 봐도 딱 사랑에 빠진 모습이라고 하더라. 4월 정도부터는 본격적으로 정말 많이 보였다고 한다. 취재해보니 두 사람은 3월부터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고 한다”고 밝혔다.

 

열애설 상대 남성은 테니스 코치로, 키 182cm에 뛰어난 비주얼을 자랑한다고도 설명했다. 

 

실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에서는 두 사람이 함께 있는 사진을 확인할 수 있다. 테니스 코치는 고은아와 찍은 사진을, 고은아는 혼자 앉아 있는 사진을 올리며 ‘행복했던 그 어느 날’이라고 적으며 마음을 우회적으로 표현했다고 백은영은 덧붙였다.

 

하지만 고은아는 한 언론에 “프로그램으로 인해 테니스를 배우고 있으며, 테니스 강사와 교육생의 인연이 있을 뿐 연인 사이가 아니다”라고 일축했다. 

 

이에 대해 백은영은 ‘(열애설이) 아니라는데요?’라는 댓글에 “양심에 찔릴 것”이라며 “사귀는 건 팩트”라고 강조했다.


강소영 온라인 뉴스 기자 writerks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