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식음료업계, MZ세대 트렌드 따라 ‘골프장’까지 간다

입력 : 2022-03-22 09:31:01 수정 : 2022-03-22 09:31: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코로나19로 실내 활동 대신 야외 활동이 주목받으며 골프장을 찾는 2030세대가 늘어나고 있다. 라운드 별로 콘셉트를 정해 골프웨어를 입거나 SNS 인증샷 등을 즐기는 MZ세대 골린이를 중심으로 골프 문화가 점차 변화하고 있다. 이러한 트렌드에 발맞춰 식음료업계가 2030 골퍼를 사로잡을 다양한 이색 마케팅 및 신제품을 활발하게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우리술 문화기업 배상면주가는 프리미엄 무(無)아스파탐 제품 ‘느린마을막걸리’를 전국 70여 개 골프장에서 확대 판매한다. 느린마을막걸리는 알코올 도수 6도로, 인공감미료가 들어있지 않아 라운딩 중이나 전후에 시원하고 깔끔하게 즐기기 제격이다.

 

이와 함께 배상면주가는 MZ세대를 중심으로 성장하고 있는 골프 시장을 겨냥해 자사 캐릭터를 활용한 마케팅에도 적극적으로 나섰다. 이달 초 강남300CC, 캐슬파인CC, 시그너스CC 등에서 느린마을 공식 캐릭터 ‘한톨이’를 메인으로 한 골프장 맞춤 영상을 공개했으며, 영상은 배상면주가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향후 자사 한국술 큐레이션 커머스 ‘홈술닷컴’과 SNS에서 다양한 버전의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며, 캐릭터 상품 등으로 제작해 소비자와 직접 만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롯데칠성음료는 자사 대표 브랜드 클라우드와 칠성사이다를 콜라보한 '클라우드 칠성사이다 맥주'를 최근 출시했다. 맥주와 사이다를 섞어 먹는 방식은 기존에 골프장에서 자주 마시던 방식으로, 골프 등 스포츠 활동 시 가볍게 즐기기 좋다. 클라우드 칠성사이다 맥주의 알코올 도수는 3.2도로 가볍게 마시는 저도주를 선호하는 MZ세대들의 음주문화에 맞춰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스타벅스코리아는 국내 최초로 경기도 여주 소재 자유 컨트리클럽 내에 골프장 매장을 오픈했다. 스타벅스 여주자유CC점은 골프 라운딩 중 휴식시간에 이용하던 기존 그늘집 공간을 새롭게 리모델링했다. 이곳에서는 카페 아메리카노, 카페 라떼 등 17종의 스타벅스 인기 제조 음료와 유기농 오렌지 100%, 스타 루비 자몽 스위트 등 2종의 대용량 RTD제품 등 총 19종의 음료와 샌드위치, 케이크, 패키지 푸드 등 총 35종의 스타벅스 푸드를 판매한다.

 

에스앤푸드의 간편식 브랜드 심플잇은 MZ세대 사이에서 급성장 중인 골프 시장을 겨냥한 골프장 간식 ‘골프라운딩 친구 나이스바'를 출시했다. 롯데마트와 공동 기획을 통해 선보인 이번 신제품은 골프 라운딩을 하면서 즐길 수 있는 한입 사이즈의 영양 간식이다. 견과와 땅콩으로 구성된 '오리지널', 오리지널에 초코를 더한 '초코' 총 두 가지 맛으로 출시했다. 1봉이 미니바 18개입으로 구성돼 라운딩을 하며 18개홀마다 하나씩 간편하게 먹을 수 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민시 '오늘도 상큼'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