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톰 크루즈 주연 ‘미션 임파서블’, 코로나 여파로 또 개봉 연기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1-22 13:01:49 수정 : 2022-01-22 13:01: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파라마운트 “오미크론 변이 확산 영향으로 제작 지연”
7편은 내년 7월로, 8편은 2024년 6월로 개봉 밀려
톰 크루즈가 주연한 '미션 임파서블' 7편 촬영 장면. AP 연합뉴스 자료사진.

 

미국 할리우드 스타 톰 크루즈가 주연한 영화 ‘미션 임파서블’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또다시 개봉이 연기됐다.

 

코로나19로 제작이 지연되면서 7편과 8편이 잇따라 개봉이 연기된 것이다.

 

21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 등의 보도에 따르면 미국 영화 제작사 파라마운트는 이날 이 같은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다.

 

파라마운트는 “코로나19 대유행 사태가 계속되면서 제작이 지연됨에 따라 ‘미션 임파서블’ 7편과 8편의 개봉을 연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7편 개봉은 내년 7월, 8편은 2024년 6월로 밀렸다.

 

당초 ‘미션 임파서블’ 7편은 2021년 7월 개봉을 목표로 제작에 들어갔지만, 코로나 대유행 사태로 일정이 몇 차례 연기됐다.

 

이후 파라마운트는 ‘미션 임파서블’ 7편을 올해 9월 영화관에 걸겠다는 목표를 세웠으나 오미크론 변이의 전 세계적인 확산으로 제작이 계속 지연됐다.

 

이에 따라 7편과 8편 개봉을 모두 미루는 결정을 내렸다고 연예 매체 버라이어티는 전했다.


이승구 온라인 뉴스 기자 lee_owl@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태리 '순백의 여신'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
  • 수지 '아름다운 미소'
  • 이달의 소녀 츄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