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혜진 “전 남친, 정말 괜찮은 사람… 내가 차고 다시 연락해”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2-08 09:09:57 수정 : 2021-12-08 17:28:1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모델 한혜진(사진)이 전 연인을 언급했다.

 

한혜진은 지난 7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KBS Joy ‘연애의 참견3’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드러냈다.

 

이날 곽정은 작가는 “내가 차고 다시 연락한 적 있다”고 운을 뗐다.

 

그는 “그런데 너무 냉정하게 ‘나는 너랑 다시 연락할 생각이 없어’라고 해서 정말 너무 미안했다”고 털어놨다.

 

이에 한혜진은 “나도 내가 헤어지자고 얘기해놓고서 다시 연락해본 적이 있었지만 그때도 그 사람이 나를 안 받아줬거든”이라고 돌이켰다.

 

이어 “근데 생각해보면 그 사람 되게 괜찮은 사람이었어”라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농구선수 출신 방송인 서장훈은 “안 받아줬으니까 그런 생각이 드는 거야”라고 지적했다.

 

또 “안 받아줬으니까 그 사람이 그립지”라고 첨언했다.

 

개그우먼 김숙은 “마지막 기억이 좋은 거야”라고 진단했다.

 

나아가 “자기가 찼으니까 미안함도 있고”라고 말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