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오후 6시 기준 신규확진 1811명… 3000명 넘길 듯

입력 : 2021-11-29 20:17:01 수정 : 2021-11-29 20:17:0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9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광장에 설치된 코로나19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은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 있다. 뉴시스

29일 오후 6시 기준 신규 확진자가 1811명으로 집계되며 0시까지 총확진자 수는 3000명을 넘길 것으로 보인다.

 

방역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총 1811명으로 나타났다. 이는 단계적 일상회복(위드 코로나) 시행 이후 그간 중간 집계를 하지 않던 부산까지 전국 17개 시·도 확진자를 포함한 수치다.

 

부산을 제외할 경우 오후 6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1734명으로, 전날 같은 시간(1677명)과 비교해 57명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1주일 전인 22일(1821명)보다는 87명 적다. 신규 확진자 수는 통상 검사 건수가 주는 주말이나 휴일 직후에는 감소하다 이후 급증하는 양상이 반복되는데, 이런 경향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30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부산을 제외한 신규 확진자 수가 전날과 비교해 더 많은 만큼 전날보다 많은 확진자 수가 예상된다. 전날 신규 확진자는 3309명이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이 1241명, 비수도권이 570명이다. 시·도별로는 서울 731명, 경기 334명, 인천 176명, 부산 77명, 충남 71명, 대구 70명, 경북 66명, 강원 53명, 경남 50명, 광주 41명, 충북 40명, 전남 27명, 전북 25명, 제주 22명, 대전 17명, 세종 9명, 울산 2명 등이다. 확진자가 나오지 않은 시·도는 없었다.


박지원 기자 g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