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소장 12cm 잘라내”…영기, 크론병 투병 고백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0-27 13:05:38 수정 : 2021-10-27 13:05: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MBC ‘기분 좋은 날’ 캡처

 

개그맨 영기(본명 권영기·사진)가 크론병 완치 소식을 전했다.

 

영기는 27일 오전 방송된 MBC ‘기분 좋은 날’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드러냈다.

 

이날 영기는 “건강을 평소에 신경 안 쓰다가 2년 전에 크론병을 얻었다”고 밝혔다.

 

그는 소장 12cm를 절제하는 수술을 받았다고 털어놨다.

 

이어 “의사 선생님께서 소장은 6m라 괜찮다고 하셨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래서 지금은 다 낫고 괜찮다”고 덧붙였다.

 

한편 크론병은 자가면역질환의 일종인 만성 염증성 장 질환이다.

 

입에서 항문까지 소화기관이라면 어느 부위에나 염증이 생기는 병으로, 소장의 끝과 대장이 만나는 부위인 회맹부에 가장 많이 발생한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