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말로만 듣던 휘발유 도둑” 윤종신, 뉴욕서 경험한 황당 사고 공개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0-24 10:56:47 수정 : 2021-10-24 15:46:1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윤종신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윤종신이 미국 뉴욕에서 벌어진 황당한 사고를 공개했다.

 

23일 윤종신은 인스타그램에 “말로만 듣던 휘발유 도둑 잠금시 주유구 열리는 렌트카라니 주유소 갔더니 오늘만 세 사람째란다”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윤종신이 커다란 휘발유통을 들고 길거리에 서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당시 윤종신은 휘발유를 도둑 맞아 급히 주유소를 찾은 것으로 보인다.

 

해당 게시글을 접한 누리꾼들은 “사람 안 다친 게 다행이에요”, “마음이 안 좋으실 것 같아요” 등 그를 위로하는 댓글을 남겼다.

 

한편 윤종신은 지난 2006년 전 테니스 선수 전미라와 결혼,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