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오징어 게임’ 박해수, 이정재에 고마운 마음 고백 “영광스러웠다”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0-19 16:44:42 수정 : 2021-10-19 16:44: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박해수(사진)가 넷플리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이정재에 대해 입을 열었다.

 

19일 헤럴드POP은 박해수와 최근 화상으로 인터뷰를 가졌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박해수는 “분위기 메이커는 이정재 선배님이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모두가 캐릭터로 살면서 심리적으로 힘드니 서로에게 많이 기대있었다”고 밝혔다.

 

계속해서 “정재 선배님이 그 중심에서 가장 빨리 편하게 다가와 주셔서 너무 좋았다”고 회상했다.

 

그러면서 “선배님이 워낙 남자배우들에게 로망 같은 배역들도 많이 하시지 않았나?”라면서 “같이 연기하면서 영광스러웠다”고 고백했다.

 

나아가 “후배 배우들에게 앞으로 배우로서 갈 길에 대해 좋은 이야기도 많이 해주셔서 기뻤다”고 덧붙였다.

 

한편 오징어 게임은 더는 물러날 곳이 없는 이들이 거대한 공간에 갇혀 456억원의 상금을 차지하기 위해 목숨을 걸고 벌이는 미스터리한 서바이벌 게임을 그린 작품이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