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정웅인 딸 소윤, 예원학교 미술과 합격 “얼마나 맘 졸였을까...”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0-17 16:05:22 수정 : 2021-10-17 16:05:2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이지인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정웅인 딸 소윤 양이 명문 예중 예원학교에 합격한 근황이 전해졌다.

 

17일 정웅인 아내 이지인 씨는 인스타그램에 “우리 소윤이 예원학교 합격했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예원학교 합격자 조회 화면에 소윤 양의 이름이 기재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앞서 서울 중구에 위치한 예원학교는 음악부, 미술부, 무용부 등 3개의 전공학과가 있는 명문 예술 중학교로 박명수 딸 민서 양 역시 한국무용 전공으로 해당 학교에 재학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지인 씨는 “코로나로 차에서 도시락 먹고, 긴긴 시간 학원에서 그림 그리느라 양 어깨에 늘 파스 붙이고, 맘껏 놀지도 맘껏 먹지도 못한 지난 1년을 이렇게 기쁘게 마무리 할 수 있어 온가족이 감동적인 하루를 보냈다”며 “합격 확인 순간 엄마랑 부둥켜 안고 울던 우리 소윤이, 얼마나 맘 졸였을까. 앞으로도 쉽지만은 않을 길이지만 우리 멋지게 시작해보자!”고 덧붙였다.

 

한편 정웅인 세 딸 세윤 소윤 다윤은 과거 MBC ‘일밤-아빠! 어디가? 시즌2’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