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故최진실 아들 지플랫, ‘쇼미10’ 2차 합격 “얼마나 진심인지 보여줄 것”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0-16 11:18:59 수정 : 2021-10-16 11:18:5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엠넷 '쇼미더머니10' 방송 화면 캡처

 

배우 고(故) 최진실 아들인 래퍼 지플랫(본명 최환희)이 2차 미션에 합격했다.

 

15일 엠넷 ‘쇼미더머니10‘에서는 2차 미션인 60초 비트 랩이 진행됐다.

 

이날 최환희는 “내 부모님이 연예인이셨으니까 음악을 시작한다고 했을 때 마냥 좋게만 볼 거 같다고 생각하지 않았다. ‘부모님 도움 받아서 편하게 음악한다’란 말이 나오지 않게끔(하고 싶다)”며 “얼마나 진심인지 ‘쇼미더머니’에서 보여주고 싶다. 가족 이야기도 궁금해할 거 같아서 여기서 끝내고 앞으로 안 궁금하시게끔 정리하고 싶다”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그는 “그런 얘기를 실력으로 없애고 싶다”며 소신을 덧붙였다.

 

최환희는 ‘1PASS’로 합격했다. 자이언티는 “매력적인 사람이라고 생각했다”며 “이 매력이 음악에 안 묻어난 거 같다”고 평했다. 이어 그레이는 “다른 비트를 준비했으면 이 랩이 매력적으로 들리지 않았을까란 아쉬움이 있었다”고 전했다.

 

염따는 “나도 부모님이 돌아가시고 나서 제대로 음악을 시작했다. 내가 형편없는 인간이었다가 걸어갈 수 있는 계기다. 오히려 그런 걸 신경 쓰지 않고 이런 걸 음악에 담아야 귀를 기울인다”고 조언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