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재정지출 인색 지적에… 홍남기 "추경 6번, 역사에 없는 일"

입력 : 2021-09-15 15:59:43 수정 : 2021-09-15 16:05:3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5일 "2년 간 추경을(추가경정예산 편성을) 6번 했는데 이제까지 거의 역사에 없는 일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후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정부가 코로나19 대응 재정지출에 인색하다'는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의원의 지적에 "작년과 올해 정부는 재정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적극적으로 역할을 해왔다"며 이같이 답변했다.

홍 부총리는 'G20(주요 20개국) 10개 국가 가운데 한국이 가장 적게 지출했다. 재정지원을 별로 하지 않았다'는 박 의원의 주장에도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 다른 나라의 재정 상황과 코로나19 피해 양상과 지원양상은 각각 다른 것"이라고 반박했다.

그는 '당초 국민 88%에게 지급하겠다던 코로나 상생 지원금의 실지급대상이 83.8%로 드러났다'는 박 의원 지적에는 "가구 기준으로 88%다. 국회에서 의결해 준 것은 가구 기준이었다"며 "사람 기준으로 뽑아보면 84% 정도 되는 것으로 저도 보고를 받았다"라고 설명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