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네이버, 1371억원에 ‘카페24’ 지분 14.99% 인수

입력 : 2021-08-11 06:00:00 수정 : 2021-08-10 16:14:2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네이버 그린팩토리. 연합뉴스

 

네이버가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와 1300억원 규모의 지분 교환을 진행했다고 10일 밝혔다. 글로벌 이커머스 시장 진출 가속화를 위한 행보다.

 

이번 지분 교환으로 네이버는 카페24의 지분 14.99%(332만1169주)를 확보하게 된다.

 

네이버는 카페24와 중소상공인(SME)의 성장 및 글로벌 진출 가속화를 위해 전방위적으로 나서기로 약속했다. 이에 덧붙여 보다 강한 파트너십을 위해 상호 전략적 투자도 진행했다. 

 

이번 지분 교환 시작으로 양사는 SME를 비롯한 다양한 사업자들이 자신의 비즈니스를 직접 설계해 나갈 수 있도록 역량을 결집한다. 협력 핵심은 ▲스마트스토어·브랜드스토어와 카페24를 통해 구축한 자사쇼핑몰(D2CDirect to Consumer) 간 연계 강화 ▲양사의 경쟁력 있는 기술 솔루션, 마케팅 협업 등을 통한 효율적이고 빠른 성장 지원 ▲글로벌 진출 지원 등이다.

 

가장 먼저 스마트스토어·브랜드스토어와 카페24 간의 연계 강화 시 사업자들은 카페24를 통해 더 쉽게 자체 브랜드를 구축할 수 있는 D2C 쇼핑몰을 개설할 수 있다. 이미 하나의 브랜드 또는 중대형 규모로 성장한 셀러들 역시 스마트스토어 등을 통한 온라인 판로 확대가 더 쉬워질 것으로 전망된다.

 

또 양사가 제공하는 기술 솔루션은 판매자들이 효율적인 사업 운영과 빠른 성장에 집중할 수 있도록 도울 것으로 보인다.

 

네이버쇼핑에서 제공 중인 쇼핑라이브, 정기구독, 마케팅 등을 카페24 플랫폼 기반 사업자들이 활용하거나 카페24가 제공 중인 쇼핑몰 솔루션, 마케팅 서비스, 판매·운영 지원 서비스 등을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SME들도 활용할 수 있다.

 

네이버와 카페24는 궁극적으로 SME들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지원한다. 이를 통해 양사 모두 글로벌 시장에서 테크 기반 커머스 기업으로 확실히 자리매김하겠단 포부다.

 

네이버는 Z홀딩스와의 협력을 통해 스마트스토어 솔루션의 일본 진출을 연내 가시화하고 있다. 카페24 또한 다양한 글로벌 유명 플랫폼들과 제휴하고 SME들의 글로벌 진출 지원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 외에도 네이버-카페24 간 풀필먼트 얼라이언스 구축, 네이버페이 등 금융 서비스의 경쟁력 강화, AI 및 클라우드 등 기술 분야까지 협력 범위를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이재석 카페24 대표는 “카페24와 네이버의 협력을 통해 온라인 사업자들은 솔루션·마케팅·물류·판매·운영 지원 등 전자상거래 밸류 체인의 주요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받을 수 있을 것”이라며 “국내는 물론 일본, 동남아, 북미, 유럽 등 전 세계 누구나 창의만 있다면 쉽게 성공 가능한 혁신 플랫폼으로 함께 발전시켜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D2C 모델의 성장에 박차를 가할 두 회사의 협력은 수많은 SME들의 성장을 위한 원동력이자 글로벌 진출의 초석이 될 것”이라며 “장기적으로 하나의 브랜드이자 전문 셀러로 성장할 SME들이 포진한 스마트스토어의 잠재력과, 하나의 브랜드로 성장 중인 다양한 중대형 셀러들을 보유한 카페24의 노하우를 결합해 커머스 생태계를 더욱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