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배그 모바일, 인도서 사전예약 2천만명 돌파하며 IPO에 훈풍

입력 : 2021-06-03 18:23:48 수정 : 2021-06-03 18:23:4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기업공개(IPO)를 앞두고 있는 크래프톤의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이 인도에서 사전예약자 2000만명을 기록하며 훈풍을 만났다.

 

크래프톤은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도의 사전 예약자가 2000만명을 돌파했다고 3일 밝혔다.

 

이는 지난달 18일 사전예약을 시작한 지 2주 만이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의 글로벌 서비스는 중국 텐센트가 맡고 있는데 인도와 중국 간 국경 분쟁이 발발하면서 지난해 9월 인도 현지 서비스가 중단됐다. 이에 크래프톤은 인도에 직접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을 서비스하기로 했다.

 

크래프톤은 올 1분기 매출 4610억원을 기록하며 3N(넥슨, 넷마블, 엔씨)이라 불리는 대형 게임사들의 뒤를 바짝 뒤쫓고 있다. 3N의 올 1분기 매출은 넥슨 9277억원, 넷마블 5704억원, 엔씨소프트는 5125억원을 기록했다. 크래프톤의 장외 주식 시가총액은 현재 약 22조억원으로 추정된다. 이는 게임 대장주로 불리는 엔씨소프트 주식 시가총액(약 18조억원)를 넘어선 금액이다. 업계는 크래프톤이 상장 직후 시총 30조원을 넘어설 것으로 전망한다.

 

김건호 기자 scoop3126@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