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광주 5·18’ 기록물·음악 융합 영상 수원서 18일 ‘둥글고…’ 특별상영

입력 : 2021-05-04 02:00:00 수정 : 2021-05-03 22:59:0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영화 ‘기생충’의 정재일 음악감독과 미디어 아티스트 장민승씨가 만든 공연 융합 영상 프로젝트 ‘둥글고 둥글게’가 오는 18일 수원 경기아트센터 소극장에서 상연된다. 올해 41주년을 맞는 5·18 민주화운동을 기념해 상연되는 이 작품은 비무장지대(DMZ) 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에 앞서 경기도가 한국영상자료원과 함께 마련했다.

3일 경기도에 따르면 ‘둥글게 둥글게’는 아카이브에 축적된 다양한 사진 자료 등에 기반을 둬 영상과 접목했다. ‘1980년 5월의 광주’를 넘어 비선형적이고 다양한 시공간 축을 바탕으로 1980년대 한국사회를 조망한다.

아카이브 자료를 비롯한 역사의 기록물을 장민승 작가의 연출에 따라 시편에서 발췌한 여러 구절과 조합했다. 정 감독이 음악을 맡아 합창과 아카펠라 형식으로 재구성했다.

 

수원=오상도 기자 sdo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